검색어 입력폼

시집 감상문(윤동주, 유화운, 유하)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7.04.0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시집 감상문이에요~~

윤동주 등 시인 3명의 시집을 읽고 쓴 감상문입니다..^^

목차

1. 서론

2. 본론
- 윤동주
- 유화운
- 유하

3. 정리

본문내용

현대시 교육론을 수강하는 나는, 시집 3권을 읽고 감상문을 써야 한다는 과제를 부여받았다. 그래서 어느 시인의 시집을 읽을 것인가 고민하던 중에 윤동주, 유하, 유하운의 이 세사람의 시집을 택하였다.
고등학교 시절, 윤동주의 ‘서시’를 읽은 적이 있었다. 나는 그 전의가수 신성우의 ‘서시’에 대해 깊이 매료되어 있었는데, 그 윤동주의 시가 그 가요와 제목이 같아서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그렇기에 고등학교 시절부터 윤동주란 시인에 대해 남다른 관심을 가지고 있었기에, 이 시인을 선택하였던 것이다.
윤동주에 대해 간단하게 언급하자면, 그는 망명지 북간도에서 태어나 독립운동의 혐의로 체포되어 29세의 젊은 나이에 적지 일본에서 옥사했다. 맑고 곱은 지조로 어떤 폭압에도 타협하지 않고, 민족과 역사 앞에 한 점 부끄럼 없는 최후를 맞이했다고 한다.
현재 내가 수강하고 있는 ‘현대문학사’에서 윤동주 시인에 대해 언급한 적이 있었다. 그는 일제 시대 시인이었지만, 그의 시는 해방 후에 발표되었다고 한다. 그리고 일본의 어느 학교에서는 그의 시비를 세워서 그를 추모하고 있다고 한다. 나는 생각한다. ‘그의 시가 해방 이전에 발표되었다면, 또 그가 젊은 나이에 죽지 않고 해방 후에도 계속 활동하였다면 한국 문학은 좀더 발전할 수 있었지 않았나 하는...
그의 시집의 제목은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이다. 나는 우선 이 제목만 보고, 무슨 자연을 예찬하는 시인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 그러나 그것은 하나의 일시적인 생각이었고, 그 전에 윤동주의 시적 경향에 대해 조금이나마 들을 기회가 있었기에, 나는 그의 시의 특징을 ‘부끄러움의 시’라고 칭하고 싶다.
윤동주의 시집은 크게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와 ‘쉽게 씌어진 시’의 두 부분으로 이루어 진다. 그 시집의 차례를 대략 살펴보니, ‘서시’, ‘별헨느 밤’ 등의 눈에 익은 시들이 많이 있었다. 하지만, 이러한 시만으로는 윤동주에 대해 잘 알 수가 없었다. 나는 이 시들보다 좀더 덜 알려진 시, 그것에 주목하고 작품을 감상하였다. 그러나 작품 감상에 있어서 하나의 문제점이 있었다. 그것은 바로 시를 분석주의적 관점에서 감상하고자 한 것이다. 이러한 관점의 한계로 인해서 작품의 감상에 약간이나마 지장을 받은 것 같아서 아쉬움이 남는다.

참고 자료

1. 세 시인의 시집.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