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온돌문화와 다다미 문화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4.06 | 최종수정일 2019.05.1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9,900원

소개글

일본의 주거공간에서 대부분 사용하고 있는 인테리어 재료들 중 우리나라 온돌 문화와 다다미 문화에 관한 비교분석 자료입니다. 주거 공간 내부 , 다다미의 규격과 재질, 어원과 역사, 귀족들의 애용품-다다미 이야기, 우리나라와 중국과 일본의 주거 공간 구성 재료를 살펴보았습니다. 우리 주거 공간 보다는 대부분 일본의 주거 공간 인테리어를 중심으로 작성되어 있습니다. 실내디자인이나 건축학 등에서 논문이나 리포트를 작성하실 때 활용하실 수 있는 자료입니다.

목차

1. 소개의 글
2. 온돌문화와 다다미문화
3. 주거공간 내부 인테리어
4. 다다미의 규격과 재질
5. 어원과 역사
6. 귀족들의 애용품-다다미 이야기
7. 중국과 일본의 주거 공간 구성

본문내용

1. 소개의 글
일본의 주거공간에서 대부분 사용하고 있는 인테리어 재료들 중 우리나라 온돌 문화와 다다미 문화에 관한 비교분석 자료입니다. 주거 공간 내부 , 다다미의 규격과 재질, 어원과 역사, 귀족들의 애용품-다다미 이야기, 우리나라와 중국과 일본의 주거 공간 구성 재료를 살펴보았습니다. 우리 주거 공간 보다는 대부분 일본의 주거 공간 인테리어를 중심으로 작성되어 있습니다. 실내디자인이나 건축학 등에서 논문이나 리포트를 작성하실 때 활용하실 수 있는 자료입니다.

2. 온돌문화와 다다미문화
한국과 일본의 주택은 집안에서는 신발을 벗는 등 같은 점도 많다. 그러나 ‘온돌문화’인 한국은 난방시설이 발달했지만, 일본 주택은 적어도 한국인의 눈에는 난방시설이 부실하다. 일본의 겨울이 대체로 한국보다 따뜻한데다 지진으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라는 해석이 많다. 겨울에 일본의 주택은 매우 쌀쌀하다. 요즘은 온풍기를 쓰는 가정이 늘었지만 과거에는 목욕과 유탄보·화로 등으로 보완해왔다. 유탄보는 양철·플라스틱 통에 따뜻한 물을 넣은 후 이불속 아래에 놓고 자는 난방기구. 대부분의 일본인은 저녁에 꼭 목욕을 하고 잠자리에 든다. 겨울에는 이것이 상당한 도움이 된다. 몸에 온기가 남아있을 때 잠에 빠져드는 것이다. 과거에는 어른·남자 등의 서열 순으로 같은 목욕물에 차례로 몸을 담갔다. 물론 비누칠 등 본격적인 목욕은 욕조 밖에서 했다. 그러나 요즘은 순서가 무너지거나 오히려 “가장 지저분하다”는 이유로 아버지가 마지막에 하는 집도 많다고 한다. ‘부권(父權)추락’의 한 단면이다. 일본주택의 위·아래층 사이는 탄탄한 소재로 돼 있지만, 방과 방 사이의 벽은 가벼운 소재다. 지진 발생 때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다. 따라서 방음이 잘 안 되는 편이다. 일본의 아파트는 지진·화재 발생 시 쉽게 대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