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학교육]문학교육 고찰(문학 텍스트, 문학의 예술성과 이념성, 문학교육의 흐름, 문학교육이론 모색의 갈래와 흐름, 문학교육을 보는 관점, 문학교육과 문학평가, 문학교육학 위치와 범주, 문학교육, 문학, 교육)

저작시기 2007.04 |등록일 2007.04.0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3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문학교육에 관한 심층 고찰

목차

Ⅰ. 서론
Ⅱ. 문학 텍스트
Ⅲ. 문학의 예술성과 이념성
Ⅳ. 문학교육의 흐름
Ⅴ. 문학교육이론 모색의 갈래와 흐름
1. 세계관과 이데올로기 탐구의 패러다임
2. 텍스트 체험방법을 중심으로 하는 이론화 방향
3. 글쓰기에 대한 이론화 방향 모색
4. 문학적 담론의 생산과 창작의 이론화
Ⅵ. 문학교육을 보는 관점
Ⅶ. 문학교육과 문학평가
1. 문학교육의 지향점
2. 문학교육에서의 문학평가
Ⅷ. 문학교육학의 위치와 범주
Ⅸ. 결론

본문내용

인간은 문학과 함께 성장하고 문학과 함께 인간다워진다고 보는 것이 나의 관점이다. 더구나 요즘 우리 사회같이 공유할 가치가 혼란에 빠진 상황에서는 이 문제가 더 중요하다고 본다.
나아가 문학은 사람으로 하여금 끝없는 생각에 잠기게 한다. 그 생각이란 무엇인가? 그것을 우리는 사고력으로 규정할 수 있을 것이다. ꡐ힘ꡑ이라는 말이 붙어 있어서 특별한 훈련을 요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문학을 통한 사고는 그렇게 힘겨운 노력이 없이도 재미 있게 나아갈 수 있는 길이다. 문학은 사고력을 위해 매우 귀중하고도 효과가 큰 벌판이라고 해도 지나친 말이 아니다.
또한 요즘은 창의력이 강조된다. 21세기에는 그것 없이는 못 산다고 야단들이다. 그러나 인류의 역사 어디에서 없던 것이 툭 떨어졌던가? 그런 일은 없었다. 시 한 줄을 두고 생각하는 그 많은 유추적 궁리 속에서, 소설 한 편을 읽고 사람들을 묶어 보는 범주적 사고 속에서 많은 것은 발견된다고 나는 믿는다. 문학적인 글을 쓰기 위한 관찰과 이해라는 경험 과정에서 새로운 것은 창출된다.
그러나 새로운 것은 모두 창의적이겠지만, 창의적이라고 해서 모두 가치가 있는 것이라고 하기는 어렵다. 새로운 것이면서도 인간다와야 하고, 인간의 삶에 의의가 있는 것이라야 한다. 창의성이라는 말에 긍정적 가치를 부여하는 것도 바로 이 때문이다.
인간다움과 의의를 아울러 포괄하는 국면을 우리는 문화라 하며, 인류의 역사는 이 문화 개발의 역사라 할 수 있다. 문화란 자연적 상태에 대립하는 인위성을 뜻하면서, 또한 지적?정신적 활동을 뜻하고, 나아가 삶의 방식이면서 의미를 창출하고 소통하는 현상이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문화의 논의는 대립적이고 이해 다툼적인 성격을 지니기도 하지만, 그 본질은 인간의 인간 다움을 추구하는 데 있으며, 인간을 禽獸와 구별짓는 특징이 되기도 한다. 그래서 문화의 윤리성과 가치에 대한 논의가 일기도 한다.
언어활동은 문화의 중핵적인 요소 가운데 하나이며, 특히 문학은 인류의 문화 자체이면서 촉진제이자 매체가 되어 왔다. 창의성에 이르고자 하는 사고가 문학을 기반으로 할 때 의미 있는 것이 된다는 점이 여기서 드러난다. 문학의 향유가 단순히 문학을 즐기는 데서 끝나지 않고 사고력 개발에 의미 있는 장이 되는 것도 이 때문이다.
그러기에 문학교육은 단순히 문학을 아는 데서 그칠 수 없으며, 인간다움의 추구에 유의미한 것으로 나아가야 한다. 단순한 흥미만을 추구하는 문학에 높은 점수를 줄 수 없는 까닭도 여기에 있으며, 문학작품의 질이 감동으로 요약될 수 있는 까닭도 여기에 있다. 문학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