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과학]안락사에 대한 나의 견해

저작시기 2007.04 |등록일 2007.04.0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열심히 준비한 레포트 입니다.
교수님께서도 자료충실히 잘했다구 하셔서 좋은 점수 주신 자료에요 ^^
관련 발표나 레포트 내실분 수정작업 없을 정도로 자료 충실하고 만족하실꺼에요~

목차

Ⅰ. 서론

Ⅱ. 안락사의 개념

Ⅲ. 안락사의 유형(安樂死의 類型)

Ⅳ. 안락사의 실태

Ⅴ. 안락사에 대한 찬․반 논쟁

Ⅵ.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인간은 살아가면서 탄생에서 죽음에 이르기까지의 생명과 관련된 문제를 자주 접하게 되는데, 그것은 다른 누구의 일이 아닌 바로 나 자신이 겪어야 할 문제이기 때문이다. 인생의 행로에서 우리는 삶에 대한 많은 문제들과 만나고 있는데, 그 가운데서도 특히 죽음이라는 것은 인간에게 있어서 가장 큰 두려움일 것이다. 안락사는 이러한 인간의 삶과 죽음에 대한 문제를 담고 있는 대표적인 것으로 볼 수 있다.


Ⅱ. 안락사의 개념

안락사의 시초는 고대 원시 사회에서부터 질병이나 노환으로 인해 죽기를 원하는 자에게 안락사를 실행한 것으로부터 시작되었고 그리스, 로마 시대엔 자살방조가 범죄시 되지 않았고 르네상스 시대에 이르러서는 자살을 개인의 자유로 인식되기 시작했다. 안락사(安樂死)란 원래 euthanasia라는 그리스어에서 유래한 것으로 "아름다운 죽음"이라는 의미를 지니는데, 이러한 의미의 안락사는 환자의 생명을 단축하지 않고 고통만을 제거하는 경우로서 이는 당연히 허용된다. 그러나 형법 및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는 안락사란 의사가 회생의 가망이 없는 환자의 고통을 제거하기 위하여 환자를 자연적 사망이 아닌 인위적으로 앞당겨 사망하게 하는 일체의 행위를 말한다. 다시 말해 안락사란 생존의 가능성이 없는 병자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하여 인위적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일로서, 안사술(安死術)이라고도 한다. 고대 그리스어의 `Euthanatos`에서 유래한 말로, `좋다`는 의미의 `eu`와 `죽음`을 뜻하는 `thanatos`가 결합해 만들어진 용어이다. 영어의 `mercy killing`도 같은 뜻인데 `살인`이란 의미가 강하다. 독일어의 `Sterbehilfe`는 `죽음에 대한 도움`이란 뜻으로 좀 더 구체적이다. 안락사에는 자연의 사기(死期)를 앞당기지 않는 경우와 앞당기는 경우가 있는데, 특히 후자에 대해서는 예로부터 종교·도덕·법률 등의 입장에서 논쟁되어 왔다.
문학작품에도 자주 등장하여 T.모어의 《유토피아》와 마르탱 뒤 가르의 《티보가의 사람들》에도 나타나 있다. 자연의 사기를 앞당기는 안락사에 대해서는 그것이 살인죄 또는 촉탁살인죄의 범죄의 구성여부가 논쟁되고 있다.
 이처럼 안락사에 대한 문제는 오래되었으나 "인간답게 죽을 권리"로서 주장되기 시작하여 커다란 조류가 형성된 것은 1960년대 이후이다. 예를 들어 미국에서는 1960년대 반전운동, 여성해방운동, 소비자보호운동 등과 함께 환자의 인권운동으로서 등장한 것이다. 구체적으로는 1975년 미국에서 카렌 앤 퀸란 사건(Karen Ann Quinlan)을 시작으로 각국의 안락사 입법화 운동은 활발하게 논의되기 시작했고, 1998년에 미국 오리건 주에서 최초의 첫 합법적 안락사가 인정되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