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가발의 역사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3.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400원

소개글

가발에 대해 리포트 쓴것이 있어 올립니다..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목차

가발이란?
가발의 역사

본문내용

가발이란?

남의 머리털로 여러 가지 머리 모양을 만들어 머리에 쓰는 물건. 머리에 씌우는 기본 바탕 위에 머리털을 심은 것으로, 머리 전체에 씌우는 전가발과 밑부분에만 사용하는 부분가발이 있다. 대개 탈모로 인한 대머리를 감추려고 할 때나 연극의 분장 등에 이용된다.


가발의 역사

〔서양의 가발〕

◈ 서양에서는 분장용이나 장식품으로, 또는 위엄을 나타내기 위하여 오래 전부터 사용되어 왔다. 가발은 BC 30세기경 고대 이집트에서 시작되어 장식과 동시에 머리를 햇빛에서 보호하는 역할을 하였다. 재료에 있어서 가장 질이 좋은 것으로는 머리털을 사용하였으며 양모(羊毛)나 종려(棕櫚)잎의 섬유 등을 대용하기도 하였다. 색깔은 검정색을 가장 많이 썼고, BC 12세기경에 와서는 빨강·파랑·초록 등 여러 가지 색깔이 나왔다.
고대 이집트의 가발은 대개 밀랍 등으로 굳힌 컬(curl)과 변발로 만들어 낸 것이 많았고, 남녀가 함께 사용하였다. 일반적으로 남성은 자기 머리를 깎고 사용하였으며 여성은 자기 머리 위에 가발을 썼다. 고대 로마에서 남성은 변장과 대머리를 감추기 위하여 가발을 쓰는 정도였고, 여성의 경우에는 머리모양과 색이 다양화되면서 가발이 이용되었다.
13세기에는 일반화하여, 변발이나 아이론으로 머리를 곱슬곱슬하게 하거나 웨이브를 한 것이 유행하였다. 그 후에는 16세기경부터 부분가발을 위주로 하여 유행되기 시작하여, 17세기 초에는 프랑스 궁전에서 가발이 유행되었고, 17세기 후반에는 전 유럽에 보급되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