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20세기 독일의 연극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3.2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독일어권 사회와 문화 라는 과목에서
20세기 독일의 연극
에 대해 분석하여 쓴 레포트입니다.

목차

1. 소개글
2. 독일의 연극개혁 운동
2.2. 바우하우스의 연극적 실험
3.표현주의 연극
3.1. 표현주의 희곡과 연극
3.2. 표현주의의 공연 양식
4. 라인하르트의 연출 기법과 연극적 업적
4.1. 배우, 연출가, 연극 사업가
4.2. 라인하르트의 연극적 업적
5. 브레히트의 서사극
5.1. 20세기 전반기를 산 연극인 브레히트
5.2. 서사극의 본질
6. 끝맺음

본문내용

최근 공연을 보다보니 흔히 접하던 희곡작품들과는 다르다는 브레히트에 대해 궁금점이 생겨 그에 대해 다뤄보고자 하였다. 그러나 브레히트에 대해 자세히 알고 있지 못한 관계로 차라리 20세기 독일의 연극에 대해 다루면서 브레히트에 대해서도 간략히 알아보기로 하였다.

2. 독일의 연극개혁 운동
“연극의 연극성”을 회복하자는 유럽의 아방가르드 연극 운동이 아돌프 아피아, 크레이그 등을 중심으로 일어났는데, 이와는 조금 다른 독일에서의 개혁운동을 살펴보도록 하자.
2.1. 독일의 연극개혁 운동
독일의 연극개혁 운동가인 게오르크 푹스는 다름슈타트 시에서 고등학교를 다니던 시절에 이미 슈테판 게오르게를 알게 되었고, 입센의 작품을 읽었으며 무엇보다도 니체를 탐독하여 많은 영향을 받았다. 특히 니체의 “비극의 탄생”은 푹스의 연극개혁 사상의 토대를 이루게 되었다. 그는 1904년 2월 ‘몽상적 무용수’인 막달레네 게가 최면 상태에서 추는 춤을 보고 니체의 디오니소스적인 연극 모형을 본뜬 자신의 연극관을 재확인했다. 그후 그는 춤이 모든 연극의 기본 요소라고 생각하게 되었다. 그가 내세운 연극개혁의 중심 사상은 무대와 객석의 경계선을 이루는 ‘람페’를 철폐하고 아레나 극장을 실현하며 무대상에서 일체의 자연주의와 환상주의를 거부하는 것이었다. 그럼으로써 관객은 디오니소스적으로 도취 상태에 빠지게 되어 적어도 예술의 가상 공간에서는 융합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런 융합을 가능하게 하는 것은 리듬이며 연기자는 능동적인 예술가이고 관객은 피동적인 예술가일 뿐 모두가 예술가라고 그는 보았다. 그는 세속화된 국민적 제식의 행위로서의 연극공연의 혁신을 추구하였다. 그는 당시 다른 연극인들과 마찬가지로 극동의 연극양식을 모범으로 삼아 특히 일본 연극의 의상과 장치의 색채조합을 통한 효과와 하나미치(=화도)에 매료되었다. 푹스는 하나미치가 연기자와 관객을 융합시키는 이상적인 보조수단이라고 보았다.
화가이며 건축가인 페터 베렌스틑 1900~1910년에 집중적으로 연극개혁에 전념했다. 그는 자신의 연극 프로그램인 “삶과 예술의 축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