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마르크스주의][막시즘]마르크스주의(막시즘)(마르크스주의(막시즘)와 계급투쟁, 마르크스주의(막시즘) 유물론, 마르크스주의(막시즘)와 경제공황, 갈등이론, 마르크스주의(막시즘) 국가관, 마르크스주의, 막시즘)

저작시기 2007.03 |등록일 2007.03.2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7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마르크스주의(막시즘) 심층 분석

목차

Ⅰ. 서론

Ⅱ. 철학에 대한 관점

Ⅲ. 내재성의 구도

Ⅳ. 마르크스주의(막시즘)와 계급투쟁

Ⅴ. 계급투쟁과 국가

Ⅵ. 마르크스주의(막시즘) 유물론

Ⅶ. 마르크스주의(막시즘)와 경제 공황

Ⅷ. 갈등이론
1. 갈등이론
2. 권위관계와 사회적 갈등 : 다렌돌프의 공헌
1) 다렌돌프의 사회질서론
2) 다렌돌프의 갈등모델
3) 권위관계와 사회적 갈등

Ⅸ. 이데올로기와 진리

Ⅹ. 마르크스주의(막시즘) 국가관

Ⅺ. 결론

본문내용

ꡐ철학이란 무엇인가?ꡑ를 다음과 같은 말로 시작한다. ꡒ흔히 사람들은 아주 늦게서야, 노년에 접어들 무렵, 그래서 구체적으로 무엇인가를 말해야 할 시기에 철학이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비로소 제기할 수 있는 듯하다.ꡓ 그리고 ꡒ단지, 철학이란 무엇인가 하고 물어야 할 시기가 우리에게 도래했을 뿐이다.ꡓ 그리고 바로 대답한다. ꡒ전에도 우리는 끊임없이 그 문제를 제기했으며, 또한 변치않는 답변도 이미 가지고 있다. 즉 철학이란 개념들을 형성하고 창안하고 만드는 기술이라는 것이다.ꡓ 철학의 대상은 ꡐ개념ꡑ이다. 그리하여 들뢰즈는 철학의 죽음이나 형이상학의 몰락에 대해 결코 근심하지 않는다. 왜냐하면 철학외에 그러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것이 없기 때문이다. 여기에 대해 이견이 많을 것이다. 개념을 사용하는 분야는 철학뿐이 아니기 때문이다. 과학에서 쓰이는 수많은 개념들, 그리고 예술에서 사용되는 개념들은 도대체 어디서 나온 것들인가? 그것들은 진정한 개념이 아니란 말인가? 기본적으로 과학이나 예술에서 사용되는 소위 ꡐ개념ꡑ이라 불리는 것은 둘중의 하나이다. 하나는 철학에서 창조된 것이 옮겨 간 것이거나 아니면 ꡐ기능ꡑ이나 ꡐ정서ꡑ에 불과한 것일 것이다. 즉 들뢰즈의 철학개념에 해당되지 않으며 오해라고 치부해 버릴 수도 있다. 그러나 들뢰즈는 철학에는 당연히 경쟁자가 있으며 그러한 경쟁에서 철학이 패배할 수 있다는 것을 인정한다. 하지만 철학은 근본적으로 창조적이고 혁명적이기에 죽더라도 비통해 하기는커녕 웃으며 죽을 것이라 말한다. 웃지 않는다면 그리고 스스로를 긍정하고 창조하지 않는다면 그것은 철학이 아니기 때문이다. ꡒ오늘날의 경쟁자는 ꡐ개념ꡑ이라든가 ꡐ창조적ꡑ이라는 말들을 흡수해 가는 정보과학, 전달 매체, 상업적 선전등입니다. 이 입안자들(concepteur)은 판매행위를 마치 최상의 자본주의적 사유인 양 표련하는 뻔뻔스런 종족을 형성합니다. 이같은 세력들 앞에서 철학은 왜소하고 외로워 보입니다.ꡓ

Ⅱ. 철학에 대한 관점

알튀세르는 자신의 철학에 대한 관점을 계속 수정했기 때문에 그의 핵심적인 테제를 추출하기란 쉬운일이 아니다. 동시에 그는 마르크스주의 철학자이기 때문에 강단 철학자와 철학을 보는 관점이 매우 다르기에 한층 어렵다. 그리하여 우리는 그의 제자이자 동료인 발리바르의 도움을 받을 필요가 있다. 발리바르는 그의 논문 ꡒ(철학의) 대상: ꡐ절단ꡑ과 ꡐ토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