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역사]갑오농민전쟁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3.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열심히 했습니다 ^^
참고하세요 ~ 화이링 ㅎ

목차

1. 당시 국내정치 상황
2. 사회, 경제적 상황
3. 사회적 불안과 민요, 민란
5. 사상사적 배경
6. 갑오농민전쟁의 전개
7. 평가

본문내용

1. 당시 국내정치 상황

당시 국내적 정치상황은 기본적으로 세도 정치라 표현할 수 있다. 원래 세도 정치의 세도라는 말은 유교적 정치 이상에 있어 왕도이상의 구현을 의미하였으니 여기서의 세도는 제도상의 최고 관직 자가 아닌 국왕의 신임을 얻은 다른 실권자가 국왕으로 통하는 정책결정 통로의 중간을 장악하고 국사를 좌지우지하는 변칙정치를 말한다.
조선왕조 말은 구체적으로 국왕의 외척의 일문이 정권을 휘어잡고 전횡을 일삼아 구체적으로 외척의 세도라 일컬었다. 이러한 상황은 삼정의 문란이라는 행정의 부패를 초래하여 당쟁시대에 없던 민란이 전국을 휩쓸었다. 이때 고종의 생부인 흥선대원군이 집권, 왕권의 정통성과 위엄을 되찾겠다는 뜻으로 안동 김씨 외척세력을 타도한다. 이후 민란을 수습하는데 어느 정도 성공하나 이러한 현상 또한 세도정치의 변형으로밖에는 볼 수 없는 한계를 가진다. 이 대원군의 독재는 그의 며느리 민비에 의해 무너지고 고종의 친정이라는 이름을 빌려 정권을 잡고 다시 민씨 일가에 의한 세도정치가 시작된다.
민비에게 정권을 빼앗겼던 대원군은 1882년 임오군란이 터지면서 군란을 수습하고 다시 정권을 잡았으나 33일 만에 청국에 납치되어 가고 청국의 세력을 등에 업은 민비의 세도정치가 재현되고 민비 세도정치를 뒤엎고자 한 친일적 개화당의 쿠데타도 3일 천하로 끝나고 만다. 이 사태로 충돌했던 청, 일 양국이 천진조약으로 한반도를 공동 간섭할 계기를 마련하였으나 러시아 세력을 끌어들인다는 한·러 조약이 폭로되어 청, 일 양국은 러시아세력견제를 위해 대원군을 석방케 된다. 이에 민비파는 대원군 일파를 제거하기 시작하고 대원군과 민비 일파의 싸움은 국사나 정치와는 동떨어진 피비린내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