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기독교교육에서의 이미지와 상상력의 활용 및 교수모델 -마리아 해리스의 교수모델을 중심으로-

저작시기 2005.10 |등록일 2007.03.1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3페이지 | 가격 4,000원

소개글

기독교교육에서의 이미지와 상상력의 활용 및 교수모델
-마리아 해리스의 교수모델을 중심으로-
졸업 논문 입니다!!

목차

Ⅰ. 서론-교육에 있어서 상상력의 필요성
A. 문제제기와 연구 목적
B. 연구 방법과 범위

II. 현대의 이미지와 상상력
A. 포스트 모던시대의 이미지
B. 커뮤니케이션-삐에르 바뱅(Pierre Babin)을 중심으로

III. 교육에 있어서의 상상력의 중요성
A. 일반교육에서-아이즈너(Elliot W. Eisner)를 중심으로
1. 교육적 상상력
2. 인지와 교육과정

B. 기독교교육에서-마리아 해리스(Maria Harris)를 중심으로
1. 마리아 해리스의 이미지와 상상력
a. 상상력과 이미지
b. 상상력과 신앙
c. 종교적 상상력
2. 마리아 해리스의 교수 과정이론
a. 명상(contemplation) : 생각에 몰두하기
b. 참여(engagement) : 씨름하기
c. 형태부여(form giving) : 형태 짓기
d. 출현(emergence) : 나타내기
e. 해제(release) : 풀어주기
3. 상상력으로 초대하는 교수모델
a. 보살피기(Taking Care
b. 단계 밟기(Taking Steps
c. 형태 잡기(Taking Form
d. 여유 갖기(Taking Time)
e. 위험 감수하기(Taking Risks

IV. 기독교교육에서의 이미지와 상상력의 활용 가능성
A. 이미지와 상상력의 활용 가능성
1. 영화를 통한 활용
2. 편지 형식을 통한 활용
3. 음악을 통한 활용
4. 시를 통한 활용
5. 연극을 통한 활용
6. 그림자 극(劇)을 통한 활용
B. 이미지와 상상력의 교수모델-예수 그리스도의 고난(이사야 53장 5, 6절
1. 환경의 조성
2. 상상으로 초대하기에 앞서 주의할 점
3. 상상으로의 초대-마리아 해리스의 교수 모델을 중심으로
a. 보살피기(Taking Care
b. 단계 밟기(Taking Steps
c. 형태 잡기(Taking Form
d. 여유 갖기(Taking Time)
e. 위험 감수하기(Taking Risks
4. 상상으로의 초대 실제-마리아 해리스의 교수 모델을 중심으로

V. 결론
A. 요약
B. 제언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교육에 있어서 상상력의 필요성
A. 문제제기와 연구 목적
현대 사회는 문자, 활자보다는 눈으로 보고 귀로 들리는 매체에 더 많은 중요성을 둔다. 하지만, 교회 교육에 있어서는 아직도 문자, 활자에 의존한 단순한 교사들의 목소리를 통한 교육에 주로 의존하고 있다. 학생들은 최첨단의 매스미디어의 사용에 익숙한 가운데에서 오직 교회 교육만은 그렇게 하여야만 교회 교육이라고 생각하는 고정 관념 속에 잡혀있는 듯하다. 이런 이유로 인해 우리가 하고 있는 교회 교육이 어떤 방향으로 접근할 수 있는지에 대한 가능성을 생각해 보면서 우리가 무엇을 중요하게 생각해야 할지를 생각해 보려고 한다.

단순히 책 속의 지식 전달에만 주력을 하던 교육은 다양한 가치관의 전달을 요구하는 현대의 교육에서는 더 이상 중요한 가치를 둘 수는 없다. 왜냐하면, 매스미디어의 활용이 중요한 가치를 두고 있는 상황에서는 눈으로 드러나는 문자, 활자에 집중을 한다는 것은 그 안에 담겨 있는 우리가 의도하지 않은 부분은 간과될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이런 이유로 지금까지는 개신교에서는 그다지 많은 가치를 두지 않던 이미지와 상상력을 통해 교육에서 우리가 의도하지 않았던 부분에 대한 중요성을 찾고 그에 대한 활용방안을 생각해 보려고 한다. 이미지와 상상력은 이미 고대 때부터 사용되어 오던 것이지만, 종교개혁 이후로 그 가능성에 대해 문을 닫고 있는 상황에서 현대의 신앙인에게 이미지와 상상력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것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을 것이다.

이미지는 초기 기독교 공동체에 쓰인 이유는 글을 읽을 줄 모르는 사람들에게 교리를 설명하기 위해 사용되었고, 로마의 박해를 피해 그들만의 암호로 사용되어 왔다. 박해를 피해 쓰였던 대표적인 암호가 ΙΧθΥΣ로 헬라어로 물고기를 의미하는 단어이지만, ΙΧθΥΣ(Ι=Jesus, Χ=Christ, θ=of God, Υ=Son, Σ=Savior)는 기독교인들끼리 자신이 기독교인임을 서로에게 알리는 약속이었다.
점차 로마에서 기독교가 공인을 받으면서 세력을 확장하던 중에 이교도인 게르만족이 로마에 침입하고 그들에게도 기독교를 알릴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그들에게 성경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서는 문화적인 차이를 인정하면서 언어를 통한 가르침보다는 이미지를 통한 가르침이 더 좋은 효과가 있을 수 있었다. 점차로 기독교가 확장되면서 더 많은 이미지를 쓰게 된 것이다.

참고 자료

<동양서적>
김도일. 『교육인가 신앙공동체인가? : 20세기 종교교육 학자들의 문헌에 나타난 전통, 변혁, 사회화, 그리고 가르침 사이의 긴장』. 서울 : 한국장로교출 판사 , 1998.
박규태. 『종교읽기의 자유 : 상상력으로 읽는 종교, 종교로 상상하는 문화』. 서 울 : 청년사 , 1999.
이준서, 임상옥, 피종옥. 『영상문화 시대에 따른 인문학적 대응 전략으로서의 이 미지 연구』. 서울 : 인문사회연구회 : 한국교육개발원, 2002.
진중권 .『놀이와 예술 그리고 상상력』. 서울: 휴머니스트, 2005.
황남선. 『게이트 성경공부방법 : 풍부한 상상력과 함께 하나님 경험하는 성경공 부』. 서울 : 한국장로교출판사, 1998.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