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내 인생에 가장 값비싼 MIT MBA 강의노트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3.1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내 인생에 가장 값비싼 MIT MBA 강의노트`의 서평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MBA(Master of Business administration)에 대한 무용론이 대두된 이후 약 6~7년여쯤 된 것 같다.
그러나 한국 학생들의 해외 유학 유출 비용이 한해 7조원을 넘어선 지금, 어쩌면 자격지심일지도 모를 따가운 시선 속에 MBA에 대한 언론매체의 관심이 재조명 되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

최근 재테크의 베스트셀러 반열에 새롭게 오른‘대한민국 20대 재테크에 미쳐라’라는 책에선 ROI(Return On Investment : 투자수익률)관점에서 볼 때, MBA를 다녀오는 것이 재테크에 유리하다 라는 논지를 소개한 바 있다. 그 어느 때보다 재테크에 관심이 높아진 젊은 세대들의 종자돈(Seed money : 흔히 5000만원을 말함)만들기 열풍에, 생활비를 포함한 2억원 이상의 돈이 들어가는 탑 스쿨 MBA에 투자하라니 얼핏 무모한 도전이라는 생각이 들 수도 있겠다. 하지만 매년 탑 MBA스쿨의 지원자는 어드미션을 받는 인원의 몇 십배수였던 상황을 고려해 볼 때, 사람들의 인식 속 MBA는‘투자가치 높은 상품’임엔 틀림없는 것 같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