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절대왕정의 거울‘베르사유’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3.1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4,700원

소개글

많은 참고 바랍니다.

목차

1. 머리말
2. 절대왕정을 투영한 베르사유 내부구조
3. 베르사유 궁전의 삶에서 나타나는 절대왕정

본문내용

1. 머리말
보통‘베르사유 궁전’을 떠올리면, 단지 태양왕 루이14세 때 건축되어진 화려한 궁전으로만 생각하고 있다. 하지만 베르사유궁전은 단순히 건축물만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베르사유 그곳에는 절대군주제라는 정치적 의미를 담고 있었다. 즉 베르사유 궁전은 장엄하고도 화려한 대군주의 의상이었다. 태양왕 루이14세은 베르사유 궁전을 통해서 국왕의 위대성을 과시하게 되었고, 베르사유 궁전은 1682~1789년까지 왕국의 권력 심장부의 역할을 하였다.
지금부터는 베르사유 궁정이 담고 있던 군주의 화려한 위상과 정치적인 의도를 궁전의 내부구조를 통해서 알아보고 더 나아가 국왕의 일정을 중심으로 국왕과 주변인들의 궁중생활이라는 작은 공간을 통해서 거대한 프랑스의 절대왕정이라는 역사적 흐름을 보고자 한다.

2. 절대왕정을 투영한 베르사유 내부구조

젊은 시절 루이14세는 베르사유를 생제르맹 앙레성의 작은 별관 정도로 생각했다. 그러나 그는 절대군주제의 형성에 밑거름이 되었던 재상 마자랭이 죽자, 즉시 독자적인 왕권 확립을 위해 노력을 기울였다. 그 첫 단계로 루이 14세는 왕의 절대 권력을 중심으로 궁정을 개편하였다. 그와 동시에 산책과 사냥, 연회와 무도, 연극 등의 여흥생활을 궁정사람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적당한 장소를 찾았다. 그 곳이 바로 베르사유였다.
이 베르사유의 건물은 아주 보잘것없었다. 원래 루이13세의 사냥터였다. 하지만 프랑스의 최고 궁전으로 건설되기 까지 많은 사건들이 일어났다. 루이14세가 최고의 궁전인 베르사유궁을 건설하게 까지 한 계기가 된 사건이 있었다.
그 사건에 대해서 잠시 알아보고자 한다면, 루이 14세는 1661년 8월17일에 프랑스 재무총감인 니콜라 푸케의 보르비콩트의 성에 방문하기로 하였다. 이 보르비콩트성은 마자랭이 죽기 직전, 영국 왕비, 왕제와 왕제비가 다녀간 후 모두들 감탄하여 이 성에 대해서 국왕은 관심을 가졌던 터였다. 한편, 푸케는 마자랭이 죽은 후 총리자리를 은근히 탐을 내고 있던 터여서 국왕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서 성의 완벽한 아름다움으로 국왕을 맞이하기 위해 노력을 하였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