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법학]새로운 명예훼손법 체계의 구축에 관한 시도

저작시기 2007.02 |등록일 2007.03.0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법학]새로운 명예훼손법 체계의 구축에 관한 시도

목차

Ⅰ. 머리말

Ⅱ. 현행 명예훼손법체계의 개관

Ⅲ. 새로운 명예훼손법 체계의 모색

Ⅳ. 결론

본문내용

Ⅰ. 머리말

우리 사회는 지금 조금 과장을 섞어 말하자면, 명예훼손의 전성시대다. 한국 사회는 과거의 오랜 역사적 전통에서 생성된, 양보를 모르는 명분주의와 이단에 대해 과격하게 단호한 태도를 취하는 정통주의 혹은 순혈주의가 주류적인 경향을 잡고 있다. 그런 가운데 뜻을 달리하는 상대방에 대해 격렬한 공격을 퍼붓기 십상이고, 그러면 상대방도 이는 하늘이 두 쪽이 나더라도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양 자신의 모든 것을 걸고 이에 대항하고자 한다. 최근에는 정보화의 물결에 따라 인터넷 이용률이 급증하며 명예훼손이나 타인에 대한 비방이 우리 주위 도처에 깔리다시피 되었다. 익명성을 기본철학으로 하는 인터넷은 그 이용자가 자신의 이름을 숨긴 채 마음껏 활개 칠 수 있도록 보장하는 셈이고, 자제되지 않은 갖가지 표현이 사이버 공간을 횡행한다.
우리는 신문지상 등 언론의 보도를 통해 정치적 투쟁의 일환으로 행해지는 명예훼손에 관한 공방을 자주 접한다. 그리고 다수의 인터넷 홈페이지에 설치된 자유게시판이나 토론방 등의 열람을 통해 명예훼손이 거의 일상화된 점을 발견하며, 여기에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는 것인지 나아가 어떤 형태로든 표현의 순화가 바람직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갖게 된다.
어떤 비방성의 공격에 대한 대응으로 그 공격의 대상자가 “법적 조치를 하겠다” 혹은 “법적 조치를 검토 중이다”라고 하는 것을 흔히 듣는데, 이는 바로 명예훼손에 의한 민, 형사상의 조치를 의미한다. 그리고 대부분의 경우 민사상의 손해배상책임을 묻기에 앞서서 우선 명예훼손죄로 수사당국에 고발 또는 고소를 한다. 고소, 고발을 전후하여 치열한 말의 공세가 교차하는 수가 많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