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스파르타인의 생활

저작시기 2004.01 |등록일 2007.02.2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서론, 결론, 참고 문헌 없음.

전공 레포트라 열심히 했습니다...

목차

☆ 스파르타인의 출생

☆ 스파르타의 공교육제도(Agoge)

☆ 스파르타의 공동식사

☆ 스파르타 소녀의 훈육

☆ 스파르타 여성과 결혼

☆ 스파르타인의 주택

☆ 스파르타 인의 죽음

본문내용

신생남아가 태어났을 때 기형이거나 아주 허약할 경우, 아이를 방기하여 죽도록 산 속에 내다버리는 것은 그리스 세계에서는 일반적인 관행이었다. 신생아는 살해되지는 않았는데, 왜냐하면 그리스인들은 살인죄를 범하는 것을 원치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영아 유기’도 스파르타 이외의 국가에서는 보통 아이 아버지 자신의 뜻에 의해서만 이루어졌고, 또 대부분이 돈이 들어 키우기가 힘들다는 경제적 이유에서였다. 그러나 스파르타에서는 훌륭한 전사로 성장할 수 있느냐가 그 관건이었다.
스파르타에서는 훌륭한 전사가 되기 위한 첫 번째 자격은 출생 직후에 그 아이의 아버지가 아니라 국가가 부여하였다. 아버지는 아기를 양육할 권리를 갖지 못했다. 아기가 태어나면 아버지는 아기를 레스케(leskhe)라 불리는 곳으로 데려가 부족의 원로들이 아기를 검사하게 했다. 만일 아이가 정상적이고 튼튼하면 원로들은 그 아버지에게 양육을 명령하고, 아이에게 9000개의 토지 몫 중 하나인 클레로스(kleros)를 할당하여 주었다. 그러나 만일 아이가 비정상적이고 건강하지 못하면, 그들은 타이게토스산 근처에 있는 구덩이처럼 생긴 아포테타이(Apothetai)라 불리는 곳에 내다버리게 했다. 그들은 아기가 건강과 체력 면에서 처음부터 좋지 못하다면, 이기 자신과 도시 모두를 위해서 살려 두지 않는 것이 더 낫다고 믿었기 때문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