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프로이드][정신분석이론][성격발달단계][프로이드이론][꿈의해석][심리성적발달단계][프로이트][Freud][정신분석][성격발달]프로이드의 정신분석이론과 성격발달단계 분석 및 프로이드이론의 문제점과 공헌점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1.12 한글파일한글 (hwp) | 30페이지 | 가격 3,500원

소개글

프로이드의 정신분석이론과 성격발달단계 심층 분석 및 프로이드 이론의 문제점과 공헌점

목차

Ⅰ. 서론
Ⅱ. 프로이드의 생애
Ⅲ. 정신분석의 역사
1. 히스테리아에 관한 연구(Studies on Hysteria, 1895)
2. 꿈의 해석(The Interpretation of Dreams, 1900)
3. 자기애에 관하여(On Narcissism, 1914)
4. 초심리학적 논고(Papers on Metapsychology, 1915)
5. 이원본능설(Dual Instinct Theory, 1920)
6. 구조적 이론(Structural Theory, 1923)
Ⅳ. 정신분석이론과 성격발달단계의 주요 개념
1. 인간관
2. 의식 수준과 성격의 구조
1) 의식, 전의식, 무의식
2) 성격 구조
3. 성격의 역동성
1) 정신적 에너지원으로써의 본능
2) 불안
4. 방어 기제
1) 억압
2) 반동 형성
3) 투사
4) 합리화
5) 치환(전위)
6) 승화
7) 고착과 퇴행
5. 성격의 발달 단계
1) 구강기(oral stage, 생후 1년)
2) 항문기(anal stage, 2˜3세)
3) 남근기(phallic stage, 4˜5세)
4) 잠복기(latency period, 6, 7˜12, 13세)
5) 생식기(genital stage, 12, 13세 전후)
Ⅴ. 정신분석적 치료기법과 절차
1. 분석적 틀의 유지
2. 자유연상
3. 해석
4. 꿈의 분석
5. 저항의 분석과 해석
6. 전이의 분석과 해석
Ⅵ. 정신분석과 노이로제
1. 정신분석과 정신의학
2. 증상의 의미
3. 외상에의 고착
4. 저항과 억압
5. 인간의 성생활
6. 리비도의 발달과 성의 체제
7. 발달과 퇴행의 과정
8. 증상 형성의 경로
9. 일반적인 신경증
10. 불안
11. 리비도설과 나르시시즘
12. 감정의 이성
Ⅶ. 프로이드 이론의 문제점
Ⅷ. 프로이드 이론의 공헌 점
Ⅸ. 결론

본문내용

프로이드가 네 살이 되었을때, 구스타프 페흐너(Gustav Fechner)는 심리학을 자연과학의 한 분야로 정립했다. 19세기 독일의 위대한 절학자이자 과학자인 페흐너는 1860년 마침내 인간의 내면적 심리도 과학적으로 충분히 연구할 수 있으면, 양적(量的)으로도 측정할 수 있음을 증명했다. 그리하여 심리학도 여타의 자연과학들 가운데 한 자리를 차지하게 되었던 것이다.
이들 두 인물, 즉 다윈과 페흐너는 당시의 많은 젊은이들에게 지대한 영향을 끼쳤으며, 프로이드 역시 그들의 영향으로 지적 성장을 하였다. 때마침 19세기 후반에는 심리학과 생물학에 해한 중인(衆人)들의 관심이 왕성했다. 루이스 파스퇴르(Louis Pasteur)와 로버트 코프(Robert Koch)는 모든 질병의 원인은 세균에 있다는 이론에 입각하여 그 분야의 기초적 연구를 통해 세균학을 확립했다. 그레고르 멘델(Gregro Mendel)은 완두콩을 관찰하여 근대 유전학의 기초를 세웠다. 이러한 일련의 연구 활동은 생명과학에 대한 보다 창조적인 활동을 건개할 수 있는 개기를 마련해 주었다.
심리학 이외에 프로이드에게 보다 커다란 영향을 미친 학문은 바로 물리학이었다. 19세기 중엽, 독일의 위대할 물리학자 헤프만 폰 헬름홀즈(Hermann Von Helmholtz)는 에너지 불변의 법칙을 창안해 냈다. 이 에너지 불변의 법칙이란 사실상 에너지란 양(量)이며 그것은 질량이 양인 것과 똑같은 이치라고 설명했다. 에너지는 변형될 수는 있어도 소멸되지는 않는다는 것이다. 하나의 체계 내부에서 어떤 부분의 에너지가 사라지면 그것은 반드시 그 체계 내부에서 어떤 부분의 에너지가 사라지면 그것은 반드시 그 체계 내부의 다른 어떤 부분에서 나타난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어떤 물체가 차가워지면 상대적으로 그와 인접한 물체는 따뜻해진다는 것이다.
물리학의 체계속에서 이루어지는 에너지 변화의 연구는 역학분약에서 점차 획기적인 발전을 도모하는데 공헌했다. 에너지보존을 창안한 헬름홀츠로부터 상대성 이론을 제시한 아인슈타인에 이르기까지의 50년간은 에너지 연구의 황금기였다. 열역학, 전자학(電磁學), 방사능학, 전자학(電子學), 양자론 등 일련의 학문들이 바로 이 생동적인 반 세기 동안에 이루어진 업적이다. 하이리히 헤르츠(Heinfich Hertz), 제임스 맥스웰(James Maxwell), 조셉 톰슨 경(Joseph Thomson), 막스 플랑크(Max Planck), 마리와 피에르 퀴리(Marie and Pierre Curie), 로드 켈빈(Lord Kelvin), 제임스 줄(James Joule), 조시아 깁스(Josiah Gibbs), 드미티리 멘델레예프(Dmitrir Mendeleev), 루돌프 클라우지우스(Roudolph Clausius)와 같은 과학자들--근대 물리학의 대가 중 몇몇 이름만 나열한 것이지만--이 지금껏 베일에 가려진 에너지의 비밀을 발견함으로써 문자 그대로 세계를 완전히 뒤바꿔 놓았다.
오늘날 우리의 생활을 훨씬 편하게 해 주는 노동 졸약의 도구들 대부분은 19세기 물리학의 광대한 ꡐ풍요의 뿔ꡑ(그리스 신화에서 어린 제우스에게 젖을 먹였다고 하는 양의 뿔)에서 흘러나온 것이다. 새로이 등장한 원자력 시대가 그것을 입증해 주듯 우리는 지금까지 이 에너지 황금기의 혜택을 누리고 있다.
그러나 에너지와 역학의 시대는 인간에게 일상생활에 필요한 전저 제품, 텔레비전, 자동차, 비행기 등과 원자폭탄과 수소폭탄 등 무기류를 제공하는 데 그치지 않고 끊임없이 새로운 인간관을 인류에게 심어 준 것이다.
다윈은 인간을 동물의 일종으로 보았다. 페흐너는 인간의 마음은 과학의 영역 밖에 있는 것이 아니라, 실험실에서도 다루어질 수 잇고 정호가하게 측정될 수도 있다는 사실을 증명했다. 그러나 신(新)물리학은 보다 더 진보적인 인간관을 가능하게 했다. 그것은 인간이란 하나의 에너지 체계이며, 따라서 인가도 역시 비누방울과 행성의 운행을 지배한는 동일한 물리적 법칙에 순종해야 한다는 인간관이다.
19세기의 후반 4반세기 동안, 생물학 연구에 심혈을 기울인 젊은 과학자로서의 프로이드는 이와 같은 신(新)물리학의 영향을 필연적으로 받아들일 수 밖에 없었다. 에너지와 역학으느 모든 실험실 속으로 침투하여 과학자들의 정신 속에 스며들었다. 프로이드가 의학도로서 에른스트 브뤼케(Ernst Bruke)의 영향 아래 공부할 수 있었던 것은 크나큰 행운이었다. 브뤼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