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법률행위][법률][판례][호의관계][계약법체계]법률행위 고찰(법률행위의 목적, 법률행위의 해석기준, 판례로 살펴본 동기의 착오, 판례로 살펴본 호의관계, 계약법체계에서의 호의관계, 불공정한 법률행위, 법률)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1.11 한글파일한글 (hwp) | 23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법률행위(목적, 해석기준, 판례로 살펴본 동기의 착오, 호의관계, 불공정한 법률행위)에 관한 심층 고찰

목차

Ⅰ. 서론
Ⅱ. 법률행위의 목적
1. 목적(내용)의 확정성
2. 목적의 실현 가능성
1) 불능의 기준
2) 불능의 태양
3. 목적의 적법성
1) 강행규정과 임의 규정
2) 강행규정과 단속규정
3) 단속규정의 위반과 사법상의 효력
4. 목적의 사회적 타당성
1) 반 사회질서의 법률행위
2) 불공정한 법률 행위
Ⅲ. 법률행위의 해석기준
1. 개 관
2. 임의법규와 법률행위의 해석
3. 당사자가 기도하는 목적등의 제반사항
4. 사실인 관습
5. 신의성실의 원칙
Ⅳ. 판례로 살펴본 동기의 착오
1. 원칙 (동기표시설)
2. 상대방에 의해 유발된 동기의 착오
Ⅴ. 판례로 살펴본 호의관계
Ⅵ. 계약법체계에서의 호의관계
1. 급부의무가 없는 계약관계
2. 급부의무와 관계없이 존재하는 보호의 의무
Ⅶ. 불공정한 법률행위
1. 요건
1) 객관적 요건
2) 주관적 요건
2. 입증책임
3. 효과
1) 무효
2) 폭리행위에 기해 이미 이행된 경우
3) 일부무효
4) 적용범위
Ⅷ. 결론

본문내용

Ⅰ. 서론

법률행위의 개념은 여러 가지의 전형적인 법률행위의 모습으로부터 그 공통의 성질을 추상적으로 표현한 것이다. 따라서 추상적인 법률행위의 개념이 객관적으로 그리고 구체화된 경우에서 법률행위의 일반적인 모습이 드러나게 된다. 이것은 일반적으로 법률행위라고 평가되는 개개의 모습을 구체적으로 파악하므로서 법률행위와 법률행위가 아닌 행위의 영역이 구별될 수 있을 것이다.
법률행위는 어떠한 형태로 법전에 수용되어야 하는가는 19세기 독일 BGB 법전출판사업과 관련하여 논의되었다. 이것은 법률행위의 객관적 한계와 관련하여 무엇이 법률행위의 대상이 될 수 있는가에 대해 우선 문제를 제기한다. 독일의 판덱텐법학은(Pandektenwissenschaft) 로마법의 Condemnatio Pecuniaris원칙에 따라서 재산법적인 견지에서 그 가치를 돈으로 셀 수 있는 경우에 한하여 법률행위가 될 수 있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Hellwig는 위의 주장과는 달리 재산적 가치가 없는 행위는 법률행위가 될 수 없다는 판덱텐법학을 반박하고 당사자의 의사를 법률행위의 중요한 본질로 파악한다. 여기서 그는 Obligatio의 대상이 될 수 있는 것이 어떤 것인지가 법률행위를 결정하는 요소가 아니라 당사자의 의사가 얼마만큼 생활관계에 법적 의무를 끌어들일 수 있는가가 법률행위를 결정하는 요소가 된다고 한다. 한편 Windscheid는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