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문]왕실작가의 시조 작품 - 효종·낭원군 이간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1.06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시조 및 가사론 시간에 제출한 리포트입니다. 조선 후기 왕실작가의 시조 작품 중 효종과 낭원군 이간의 작품을 분석해보았습니다.

목차

① 당대경향 및 위상규정
② 효종 [孝宗, 1127.10~1194.6]
③ 낭원군(朗原君)
④ 참고문헌

본문내용

① 당대경향 및 위상규정
18세기 전기의 시조는 다음 세 가지 경향으로 요약할 수 있다, 첫째는 병자호란의 비극적 주인공이었던 봉림대군이 제 17대 효종으로 등극하자, 북벌정책을 통해 국치의 아픔을 보상받으려 하였다. 그러한 그의 작품과 그런 와중에서도 당쟁으로 연일없는 조정을 한탄한 이정환의 <비가> 10수 등 병란의 후유증이 그대로 이어지고 있다. 둘째 이 시기에는 효종의 작품 10여 수와 낭원군 이간의 작품이 30여 수나 전하고 있는 등, 왕실 작가의 작품이 많이 보이고 있는 것이 한 특징이다. 시조문학에 참여한 왕실 작가는 모두 18명에 이르고 있는데, 시조문학사상 가장 많은 작품을 남겨 작품량으로는 경평군(慶平君) 이세보(李世輔)로, 458수를 남겨 작품량으로는 왕손이 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왕실 작가 중 다음으로 많은 작품량을 남긴 작가가 낭원군이다. 다른 한편으로는 이휘일의 <저곡전가 팔곡>, 김기홍의 <관곡팔경>, 신로의 <귀산음> 등과 같이 한가한 전원생활에 잠심하며 거기서 느끼는 기쁨을 노래하고 있는 작품들이다. (박을수 역, 『한국고전문학전집11』, 고려대학교민족문화연구소, 1995.)


② 효종 [孝宗, 1127.10~1194.6]
중국 남송(南宋)의 제2대 황제(재위 1162∼1189). 수주(秀州) 태생. 남송 초대 황제 고종(高宗)의 양자로 맞아들여져서 황태자가 되고, 1162년 즉위하였다 ......

참고 자료

박을수 역, 『한국고전문학전집11』, 고려대학교민족문화연구소, 1995.
성낙은, 『고시조 산책』, 국학자료원, 2003.
최승범, 『시조에 깃든 우리 얼』, 범우사, 2005.
네이버 백과사전.
엠파스 백과사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