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의사소통 장애의 정서적인 측면

저작시기 2007.01 |등록일 2007.01.02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제가 직접 작성한 레포트입니다.
많은 도움 되실거예요.

목차

1. 정서적인 단편의 요소
1) 벌
2) 좌절
3) 불안
4) 죄의식
5) 적의
2. 언어치료사의 역할

본문내용

제 5장 의사소통 장애의 정서적인 측면

구어 장애를 가진 각 사람은 상처로 괴로워하는 과거사를 가진 독특한 개인이라는 사실을 기억하는 것이 중요하다. 정상적으로 듣지 못하는 사람은 청력손실의 결과로 사회적 및 정서적 결과에 많은 부담을 지고 있을 수 있다. 아동이든 성인이든 간에, 의사소통 장애는 가족 구성원들의 정서와 가족위상 자체에도 현저하게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우리는 그들에게서 그들이 자신을 인지하는 방식에서 필수적인 변화가 일어나도록 도와야 하며 이는 언어치료사나 청각치료사가 전문 심리치료사의 역할을 해야 한다.

1. 정서적인 단편의 요소

인간을 불행하게 하는 구성 요소는 PEAGH로 P는 벌(penalty), F는 좌절(frustration), A는 불안 (anxiety), G는 죄의식(guilt), H는 적의(hostility)를 나타낸다.
불안, 죄의식 적의 등은 벌과 좌절에 대한 자연적인 반응이다.

1) 벌
일반적인 벌로서는 모방행동, 호기심, 별명붙이기, 익살맞은 반응, 난처해서 피함, 불쾌한 공격, 초조, 거부, 과보호, 동정, 오해, 겸손 등이 있다.
언어장애에 가해지는 벌의 양과 종류는
① 언어차이의 뚜렷함이나 특색
② 언어장애인 자신의 그 언어차이에 대한 태도
③ 그를 벌 주는 사람들의 감수성과 부적응 및 선입감을 가진 태도
④ 다른 인격자산의 존재유무 등이 영향을 미친다.
첫째, 일반적으로 언어의 특색이 번번히 나타나고 괴상할수록 더 자주 또 더 강한 벌을 받게 된다.
둘째, 언어장애인 자신이 자신의 장애에 대해 가지는 태도는 종종 그 말을 듣는 사람의 태도를 결정한다.
셋째, 가장 나쁜 벌은 그들 자신의 어떤 차이에 대해 민감한 사람들로부터 받는 것이다.
넷째, 언어장애인이 다른 능력이나 개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