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프랑스 혁명의 현실-혁명의 이상은 깨어나야 할 꿈이다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12.27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프랑스 혁명의 이상과 현실』
을 바탕으로 제 견해와 기타 책을 덧붙여 쓴 과제입니다.

목차

- 들어가는 말

■ 이념은 없었다.
■ 혁명을 위해 태어난ꡐ구제도ꡑ
■ 새로운 문화의 씨앗?
■ 일어나지 말았어야 할 무가치성

- 나오는 말

본문내용

들어가는 말
혁명은 우리에게 이상을 부여한다. 이는 구시대의 것을 청산하고 과거와는 전혀 다른, 새로운 시대로 나아갈 첫 걸음을 내디딘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지고 있다. 특히 그 변화의 정도가 아주 크던지, 밑에서부터의 강력한 지지를 바탕으로 전개되는 것이라면 그 상징성은 더욱 크게 부여될 것이다. 프랑스 혁명에 대한 보편적인 견해는 가장 완전한 고전적인 시민혁명으로서 민주주의 혁명이었고 사회구조의 전환이 가장 철저했던 혁명으로 보는 입장이다. 즉, 프랑스 혁명을 통해 낡은 봉건적 질서와 제도가 철저히 붕괴되었고 새로운 시민적 질서와 제도의 도입이 충실했으며 이렇게 완전한 성격의 것이 전개 될 수 있었던 이유는 하층 민중들까지 참여했던 전 국민적 성격을 지녔기 때문이라고 보는 것이다.
그러나, 과연 혁명이라는 것이 단순하게 이상적인 성격의 것인가? 본 과제에서는『프랑스 혁명의 이상과 현실』에 제시된

참고 자료

김진웅․손영호․정성화 『서양사의 이해』(학지사, 1994)
에드워드 맥널 번즈․로버트 레너․스탠디시 미첨 Western Civilization, 손세호『서양문명의 역사』(소나무, 199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