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인문]藝者(げいしゃ) 게이샤

저작시기 2006.12 |등록일 2006.12.27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400원

소개글

게이샤에 관해 조사한 리포트입니다.

목차

게이샤란?
게이샤의 역사
게이샤의 생활
예술적 측면 한국의 기생
일본의 아이콘이 된 이유
일본의 전통 예술인, 게이샤
참고자료

본문내용

게이샤란?
게이샤란 일본에서 요정이나 연회석에서 술을 따르고 전통적인 춤이나 노래로 술자리의 흥을 돋우는 직업을 가진 여성을 뜻한다. 간혹 의미를 잘못 받아들여 술집에서 일하는 여자로 생각해 버리는 경우도 있으나 그것은 틀린 것이다. 게이샤란 말을 산세이도의 국어사전에서 찾아보면 다음과 같이 기록되어 있다.

예술의 달인으로, 요정 여관 등에 호출되며, 시간을 정하고 술자리에 합석하여 술을 따르면서 손님의 이야기 상대가 되거나 주문에 의해 노래라든지 춤으로 흥을 곁들이는 여인

즉, 단순한 작부가 아니라 예능인이다. 하고 싶다고 아무나 하는 것도 아니며 투철한 직업의식으로 무장하여 노래와 춤, 화술의 달인이 되어야만 할 수 있는 직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유곽에 종사하는 여성들은 유녀, 가무로, 마이코, 한교쿠, 죠로, 샤미센 선생 등으로 불리어졌으며, 각자의 역할이 다음과 같이 구분되어 있었다. 죠로(女郞, 遊女,)는 유녀로도 불리며 매일 손님과 자는 창녀, 가무로(禿,)는 유녀의 잡일을 하는 여성, 마이코(舞妓, 舞子)는 게이샤 훈련생, 한교쿠(半玉)는 견습 게이샤, 잇뽕(一本)은 견습과정을 지난 일정한 수준에 달한 게이샤, 샤미센 선생(三味線師匠)은 게이샤를 말한다.


게이샤의 역사
일본의 사회적 구조상 `일본 부인`들의 역할은 가정에 국한되어 있어 사업과 정치에는 거의 참여할 수가 없다. 이러한 이유로 그들이 직접 남편의 사업상 파트너들을 대접할 수 없기에 게이샤가 사업상 없어서는 안될 존재가 되었다. 연회 시설을 빌릴 수 있는 많은 `료간`(전통 여관), `료테이`(식당), 그리고 `오차야`(찻집)에서 게이샤들은 사업모임의 우아한 진행자 역할을 담당하였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