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건축]전통건축의 공포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12.24 한글파일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1,300원

소개글

전통건축의 공포

목차

○ 공포의 발생
○공포의 구성
○공포의 형식
○공포의 분류

본문내용

한국 전통건축물 중에서도 가장 권위건축에 속하는 궁궐이나 사찰들의 주요 전각들을 바라보노라면 일반 민가에서는 쉽게 찾아볼 수 없는 부재들이 기둥상부에 설치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를 공포라고 부르는데, 공포는 처마서까래를 보다 길게 내밀 수 있도록 해주면서 처마와 지붕의 하중을 받아 기둥으로 전달해 주는 구조적 기능과 지붕이 무겁게 몸체를 내리누르는 압박감을 완하시켜주는 의장적 기능을 함께 지니고 있다. 그래서 일반적인 전통건축물의 입면은 대체로 기단, 축부(기둥, 창호, 벽체), 지붕의 세부분으로 크게 나누어지지만, 권위건축에 해당되는 궁궐이나 사찰의 주요 전각들의 입면은 이들 외에 공포대가 추가되어 네 부분으로 나눌 수 있다. 이와 같이 민가와 권위 건축물을 구분짓는 특징중의 하나인 공포는 그 변화와 발전 과정에 따라 부재의 형태나 맞춤기법에 차이가 있으므로 전통건축물의 양식적 특성과 연대판정 등에 있어서 결정적인 기준이 되는 경우가 많으며, 건물을 짓는 대목이나 고건축연구자 모두 상당히 중요하게 다루고 있다. 그러나 일반인들에게는 용어의 생소함, 구조와 결구의 복잡함, 의장적 형태의 다양성 등으로 인하여 접근하기 어려운 부분으로 인식되고 있다.

○ 공포의 발생

공포에 대한 이해를 위해서는 우선 왜, 어떻게, 어느 시기에 공포가 생겨났는가 하는 점이 설명되어야 하겠다. 공포의 발생기원에 대해서는 기능적인 면과 의장적(종교적)인 면 두가지 측면에서 논의되고 있으나 본고에서는 세부적인 언급은 생략하기로 한다.
다만 기능적인 측면의 자료라고 볼 수 있는 몇가지 사례들을 살펴보면 공포의 기능은 처마를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