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체육]4대제전(祭典)경기에 대하여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12.22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체뉵교육과 전공 내용학중에서 체육사라는 과목의 고대의 체육부분내용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고대 그리스는 좁은 산간지대라는 지리적 특성으로 인해 폴리스라는 독립된 공동체를 중심으로 발달하였다. 그들은 비록 뿔뿔이 흩어져 살았지만 같은 조상(Hellen)의 후예라는 의식으로 자신들을 헬레네스(Hellenes), 헬라스(Hellas)라 불렀다. 이러한 호칭에서 알 수 있듯이 이들은 범 그리스인이라는 민족공동체의식을 가지고 있었다. 이들이 공동체 의식을 확인하고 강화하는 대표적인 수단이 바로 올림피아를 비롯한 제전경기들이다. 처음 폴리스가 형성되고 시간이 지나면서 인구가 점점 증가하자 토지부족현상이 나타났다. 곧 이들은 생존을 위해 끊임없는 대립을 시작했다. 이러는 와중에 쌓인 적대적인 감정의 축적을 해결하고 폴리스간의 우애를 다지는 행사로 시작된 것이 바로 제전 경기이다.

이와 같은 배경으로 시작된 제전경기를 일반적으로 ‘고대올림픽’이라 부르는데 원래는 기원전 13세기부터 시작된 인도-유럽어족의 2차 남하세력이 펠로폰네소스반도에 장착하던 무렵 올림포스 산의 신들에 대한 본격적인 제전의 시작으로 그 유래를 찾을 수 있다. 특히 기원전 1250경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트로이 전쟁을 겪으며 군기(軍技)경기가 발달하여 기존의 제전에 덧붙여지게 되었다. 여러 설이 있지만 기원전 776년 시작된 올림피아 제전을 필두로 델포이의 아폴로 신전에서 지냈던 피티아 제전경기, 코란트의 바다신 포세이돈을 기리는 이스트미아 제전경기, 제우스를 위한 네미아 제전경기등이 행해졌는데 이들을 4대 제전경기라 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