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이스라엘 누구의 땅인가?

저작시기 2006.12 |등록일 2006.12.21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이스라엘 지역이 진정으로 누구의 땅인가에 대한 레포트입니다.

본문내용

이스라엘, 누구의 땅인가? 결론부터 얘기하자면 답은 나오지 않는다, 아니 나올 수가 없다. 언제부터인가 국제정치에 미국이 보안관을 자처하여 끼어들기 시작하면서 국제정세의 모든 흐름은 미국이 원하는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다. 이스라엘 땅이 진정으로 누구의 땅이든 상관없다. 미국이 그 땅이 이스라엘 땅이 되길 원하면 유대인들의 땅이 될 것이고, 어느 날 갑자기 팔레스타인과의 관계가 좋아져 갑자기 태도를 바꾼 미국이 그 땅이 팔레스타인의 땅이길 원한다면 단 몇 달 만에라도 얼마든지 팔레스타인 땅으로 바뀌어버릴 수 있다는 뜻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스라엘 땅은 누구의 땅인가 의문을 가져보는 이유는, 미국 중심의 세계질서 속에서 비록 실현가능성은 불투명하지만 이스라엘 땅이 진정한 주인을 찾아, 또는 공존의 길을 모색하여 분쟁과 갈등의 중심지인 이스라엘 지역에 평화가 찾아오고, 나아가 중동지역과 세계평화의 시대가 도래 했으면 하는 작은 바램에서 일지도 모른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조상은 아브라함이다. BC 15세기경 유대민족은 모세의 이끌림으로 이집트를 탈출, 약속의 땅 가나안으로 들어갔다. 비슷한 시기에 가나안 땅 남부해안 지역으로 해양민족인 필리스타인(philistine)사람들이 이주했다. 이들이 현재 팔레스타인(palestine) 사람들이다. 바로 이 시점을 양측 간에 영토분쟁이 시작되는 시발점으로 볼 수 있다.
그러다가 BC 1050년경 유대민족은 필리스타인을 제압하고 다윗 왕 영도 하에 통일왕국을 건설했다. 바로 이 시점부터 BC 63년경까지 천여 년 동안을 유대인들이 영화를 누리며 살아온 것이다. 이 기간을 이스라엘 민족이 연고권을 주장하는 배경이 된다. 그러나 이스라엘은 BC 63년에 로마에 의해 점령당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