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야스쿠니 신사 참배에 대하여 (사례 및 입장)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12.15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840원 (30%↓) 1,200원

목차

신사
야스쿠니 신사
신사참배 사례
중국의 입장
한국의 입장

본문내용

야스쿠니신사에 더 알아보면
도쿄 중심가 황궁 옆의 9만9000평 광대한 부지 위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도쿄 돔 야구장의 2배 크기정도이며, 신사의 상징으로는 흰 비둘기라고 합니다. 그래서 신사 안에 비둘기를 대량으로 방육하며 평화 이미지를 부각시키고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잘못된 과거에 대한 반성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으며, 오히려 신사 전체가 전쟁을 주제로 한 거대한 학습장을 연상케 한다고 합니다.
일본 전역 8만여개에 달하는 신사 중의 신사로 불린다고 합니다
야스쿠니 신사의 정문을 들어서면 `일본육군의 아버지` 오오무라 마스지로(大村益次郞)의 동상이 있으며, 그 오른쪽으로는 ‘특공용사의 동상’있는데 이동상은 태평양 전쟁당시에 가미가제 돌격대원을 추모하기 위한 동상이라고 합니다. 이밖에 야마토(大和) 전함의 포탄, 군마(軍馬)·군견(軍犬)의 위령탑 등, 각종 병기들과 함께 근대 이후의 일본이 겪은 각종 전쟁의 모습들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 신사참배 사례
먼저 앞에서 말했듯이 1978년 태평양 전쟁의 A급 전범 14명의 위패가 봉안된 사실이 언론보도로 알려지면서, 주변국들이 야스쿠니 신사의 참배가 일본의 전쟁 정당화로 연결될 것을 우려하여 반발하면서부터 국제적으로 주목을 받는 장소가 되었고, 그 이후 총리와 천황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는 대체로 중단돼 왔다거 합니다. 그래서 요즘 일본의 정치인들이 태평양전쟁이라는 침략 전쟁을 진두 지휘했던 전범들을 참배한다는 것은 곧 태평양전쟁을 정당화하는 것이고, 이는 일본의 제국주의를 미화하는 행위로 해석됩니다. 따라서 일본 정치인들의 야스쿠니신사 참배는 과거 일본의 제국주의, 침략주의로 고통을 받았던 주변 아시아 국가들에게는 일본제국주의 부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