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사회복지]가족 상담 실제 사례와 나의 상담

저작시기 2006.11 |등록일 2006.12.15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가족치료및 상담 수업의 과제 였는데요^^*
자신이 직접 상담사가 되었다고 생각하고 가족의
문제를 치료해 보고 전문가의 상담과 나의 상담을
비교 해 보라는 거였어요^^*
이런과제 있으신 분들 이용하세용^^*

목차

1.실제 상담사례
2.내담자의 현재 상황
3.전문가의 상담
4.나의 상담
5.전문가와 나와의 상담비교

본문내용

1.상담사례
시어머니에 대한 상담을 하고자 합니다. 남편과는 사이가 좋고 아직도 서로 사랑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시어머니라는 사람입니다. 예전엔 유순했는데 삶에 지치고 찌들다 보니 너무도 공격적으로 변해서 그분 주위에 가까운 사람들은 상처를 많이 받고 떠나는 경우가 많습니다.지금 결혼 만3년째 접어드는데 일 년 전 에는 시 어머니 때문에 이혼에 문턱까지 간 적도 있었습니다. 이분 성격이 어떠냐면 한번 화가 나면 상대방이 상처를 받던 말 던 정신병자 00년 놈 들, 너는 옛날부터 그랬어...등등 온갖 입에 담을 수 없는 해서는 안 될 말 들을 마구마구  하고 누군가 조금이라도 서운한 기색 서운한 말 등을 하면 아주 그런 난리가 없습니다.  더구나 지금은 분가를 하다가 어찌 어찌하여 한집에서 살고 있습니다.시어머니는 항상 일방적이죠. 어떤 명령에 따르지 않으면 난리가 나는...
시어머니의 형제가5남매인데 모두들 고개를 절래 절래 젓습니다. 무섭다고요.. 말이 안 통하고 무슨 분노에 가득 찼는지 너무도 쌍스런 말을 해서 형제도 모두 떠나고 없습니다.가끔 신랑이랑 둘 만에 시간을 가지고 싶어서 한 달에 두세 번 나가는 것도 뭐라고 그러고.
이곳에서 도망가고 싶습니다. 남편이 아직은 공부를 하고 있어서 취직자리를 알아보고 있지만 한집에서 계속 살자고 나중에 분가하라고 말은 하는데 정말이지 하루하루가 지옥 같습니다. 얼마 전 분가했을 때만해도 일주일에 한번은 꼭 남편이 시댁에 들려야 했고 전화는 기본이고 결혼도 했는데 제발 독립하게 내버려두면 안 되나.. 모든 일에 사사건건 참견하고 너무 자주 남편을 오게 하는 거 전화하는 게 싫어서 내색을 하면 니 가 내 돈으로 생활을 하고 있는데 이럴 수 잇냐..

4.나의 상담
안녕하세요. 저는 000 상담 사 입니다.
먼저 꺼내어 놓기 힘든 일을 용기를 내어 상담의 문을 두드려 주신님의 용기
에 박수를 보내고 싶습니다. 님은 시어머니의 공격적인 성격 문제로 많이
고민하고 마음 앓이를 하고 계시네요. 너무 힘드시겠어요. 이 글을 통해서
시어머니에 대한 분노와 적개심이 느껴지네요.  한번 화가 나면 입에 담
지 못할 욕도 하시고 서운한 말을 들으시면 난리를 하신다고 하니 님이 참
힘드시겠어요. 그것 때문에 시 어머니의 형제들도 다 떠나고 없다고 하니
님의 말들이 이해가 가는군요.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