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박물관][박물관 견학]박물관 견학을 다녀와서(박물관의 종류, 박물관에서 하는 일, 용두사지 철당간, 청주 조헌 전당기적비, 청주척화비, 백제토기, 신라토기, 흥덕사지, 박물관 견학, 박물관, 견학, 문화재, 유물)

저작시기 2006.12 |등록일 2006.12.13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박물관 견학을 다녀와서

목차

1. 들어가며
2. 박물관의 종류
3. 박물관에서 하는 일
4. 용두사지 철당간
5. 청주 조헌 전당기적비
6. 청주척화비(淸州斥和碑)
7. 백제토기(百濟土器)
8. 신라토기(新羅土器)
9. 흥덕사지 (興德寺址)

본문내용

정보사회에서 박물관의 가치가 새롭게 인식되고 있다. 이것은 비단 박물관에 종사하는 사람들만의 개안을 가리키지 않는다. 세계의 초고속 정보통신망 구축 사업의 모델이 되고 있는 미국의 국가 정보 기반(NII - National Information Infrastructure)의 실천 계획에도 박물관은 인터넷 연결을 통한 평생교육장화의 주요 목표이자 대상이다. 정보화의 기선을 미국에 빼앗긴 유럽이 EU를 중심으로 유럽이 보유한 세계 최대의 자원인 문화재를 무기로 들고 나온 것도 정보화 시대에 문화재, 박물관의 문화적·경제적 가치에 대해 눈을 떳음을 보여준다. 그동안 유럽인들의 고백만큼이나 박물관은 세입의 원천이기보다는 보존과 전시에도 바쁜, 공공 재정 부담을 지우는 존재였다. 전시·보존할 공간은 포화점에 이르렀다. 그런데 EU가 정보통신 사회의 도래에 부응하여 문화재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최대의 역점을 두고 있는 부분이 바로 박물관의 정보화이다. 미국이 컴퓨터 통신망을 장악했다면, EU는 한발 늦긴 했으나 조상 덕분에 통신망을 오고갈 문화재(Cultural Heritage)를 갖고 있다는데 우위점을 두고 노력하고 있다. 그렇다면 정보사회에서 박물관의 위상과 가치를 어떻게 정립할 것인가 그와 관계된 명암은 무엇인가 이것은 크게는 박물관의 교육적 가치를 넘어선 문화 개방과 문화 교육에 관계된 논쟁점이 될 것이다.

2. 박물관의 종류

박물관은 전시한 내용에 따라 2개 이상 분야의 자료를 전시하는 종합 박물관과, 특정 분야의 자료를 전문적으로 전시하는 전문 박물관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국립 박물관은 대개 종합 박물관으로, 우리 나라의 역사를 알 수 있는 다양한 문화재를 전시하고 있습니다.
전문 박물관 : 농업 박물관, 철도 박물관, 고인쇄 박물관, 화폐 박물관, 김치 박물관 등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