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사회과학]노예제와 인간존중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12.09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500원

소개글

노예제와 인간존중에관해 쓴 글입니다
영화 아미스타드를 이용해서 썼습니다
많은 도움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노예제는 사회후생의 극대화를 위해서 정당화 될 수 있는가?

노예제도와 개인의 자유, 그리고 사회의 후생의 관계에 대하여 보다 이론적으로 들여다 보자.
공리주의 모든 수학의 이론은 몇 개의 공리에서 출발하여 엄밀한 추론에 의해 이루어져 있어야 한다고 하는 주장.
사조는 벤담(J. Bentham) 영국의 철학자․법학자
의 사상에서부터 출발한다.
이러한 사조는 당시에 유럽사회에 풍미했던 계몽주의 16~18세기에 유럽 전역에 일어난 혁신적 사상. 교회의 권위에 바탕을 둔 구시대의 정신적 권위와 사상적 특권과 제도에 반대하여 인간적이고 합리적인 사유(思惟)를 제창하고, 이성의 계몽을 통하여 인간 생활의 진보와 개선을 꾀하려 하였다.
, 그리고 이성적 합리주의 진정한 인식은 경험이 아닌 생득적인 이성에 의하여 얻어진다고 하는 태도. 데카르트, 스피노자, 라이프니츠 등이 이러한 태도를 보인다.
의 전통위에서 꽃피우에 된다.
그 당시 유럽은 이성의 시대라고 불릴만 했다.
뉴턴의 중력의 법칙으로 삼라만상의 움직임을 설명할 수 있을 만큼 대단한 과학정신으로 무장된 서구의 사상가들은 자연의 변화를 추상적 법칙으로 합리적인 설명이 가능한 것처럼 인간의 행동이나 사회적 집단행동을 과학적인 법칙으로 규명하려는 노력을 경주하였다.
공리주의의 계보는 이러한 뿌리에 기초를 두고 있다.
이러한 공리주의적 사고의 근거는 인간 심리의 기초적 보편성에서 비롯된다.
이것은 인간이 환경의 변화, 혹은 기초적 경제재의 획득 혹은 상실 으로부터 누리는 만족, 혹은 고통의 크기는 크게 다르지 않다는 보편적 심리에 기초하고 있는 것이다.
그러한 전제 위에서 각 개인이 누리는 만족을 uti-utility(효용)이라는 단위로 측정할 수 있다는 것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