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경제]GARCH모형을 이용한 원-달러 엔달러 환율 변동성 추정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12.08 한글파일한글 (hwp) | 20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GARCH모형을 이용한 변동성 추정입니다

목차

Ⅰ서 론
Ⅱ기존연구분석
Ⅲ환율 변동성의 분석 모형
Ⅳ자료의 특성 및 원-달러와 엔-달러환율의 기초통계량
Ⅴ모형의 추정결과
Ⅵ결 론

본문내용

제 Ⅰ절 서 론

최근 금융 및 자본시장이 개방되고 자유화됨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증가하고 자산수익율의 상관관계가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변동성의 증대는 금융시장과 금융기관의 안정성과 효율성을 저하시키며 통화정책의 유효성을 약화시킨다. 뿐만 아니라 불확실성과 위험프리미엄을 증대시켜 소비, 투자, 수출 등 실물경제활동을 위축시킨다.
금융시계열에서 변동성(volatility)에 대한 정교한 추정과 예측은 금융경제학모형분석 또는 이론검정에 있어서 중요할 뿐만 아니라 실무에 있어서 선물, 옵션, 등의 파생상품을 거래하는 투자자에게도 매우 중요하다, 환율의 변동성은 수출입에 많은 영향을 주는 것은 우리가 이미 알고 있는 사실이며, 원-달러와 엔-달러의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다는 사실 또한 잘 알려져 있다. 그 예로써 엔/달러환율의 상승, 즉 엔저현상은 우리나라의 수출경쟁력을 약화시켜 경상수지 적자를 악화시키고 경제성장률을 떨어뜨림으로써 원-달러환율을 상승시킬 가능성이 크다. 다른 동남아시아 국가들의 통화가치를 떨어뜨려 1997년 동남아시아 외환위기의 한 원인을 제공하였다는 연구도 진행되어졌다.(Masson, 1998; Ito, 1999 참조) Masson(1998)은 엔저현상이 동남아시아 외환위기에 미친 영향을 계절풍효과(monsoonal effects)라고 했다.
.
우리나라 환율의 역사를 살펴보면, 고정환율제도-> 단일변동환율제도-> 복수통화바스켓제도-> 시장평균환율제도를 거쳐 1997년 12월부터 자유변동환율제도를 실시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해방 이후 1964년까지 `고정환율제도`를 실시하였다. 그러나 이 기간 중 지속적인 원화가치의 하락으로 몇 차례에 걸쳐 큰 폭의 평가절하가 단행되었을 뿐 아니라 환율이 외환시장의 수급상황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함에 따라 많은 부작용이 발생하였다. 이에 따라 1964년부터 외환시장의 상황 변화에 따른 환율의 변동을 일부 허용하는 `단일변동환율제도`를 도입하였다.
.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