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형제도

저작시기 2006.11 |등록일 2006.11.1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사형제도에 대한..법학적으로 접근한 글이고..
개인 의견을 첨부했습니다..그리고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해서도 언급했습니다.
그리고..다양한 참고문헌을 참고했습니다..

목차

< 목 차 >


Ⅰ.서론 1
Ⅱ.사형제도의 역사 1
Ⅲ.사형제도 존폐에대한 논의 1
1.사형폐지론 1
2.사형존치론 2
3.판례의 태도 2
(1)대법원의 태도 2
(2)헌법재판소의 태도 2
1)다수설의 태도 2
2)소수설의 태도 3
Ⅳ.한국의 형사사법현실과 사형제도의 나아갈 방향 3
1.사형제도를 바라보는 시각 3
2.흉악법죄 이외의 사형규정폐지 4
3.적법하고 신중한 수사와 재판 4
Ⅴ.사형제도 존속론에 대한 비판 4
Ⅵ.결론 5
참고문헌 7

본문내용

사형 폐지를 주장하는 나는 사형 존치론자들의 논거에 대해 진지하게 다시 한번 고민해보고자 한다. 첫째, 사형의 위하적 효력은 폐지 국가의 경험상 크지 않음이 밝혀졌다. 사회 일반의 경우 사형이 언도되었다는 것을 알았을 때 이를 자신과 연관지어 생각할 사람이 얼마나 될까? 사람에 따라 그 순간 안타깝거나 혹은 잘된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있을지언정 자신은 범죄를 저지르지 않아야 되겠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드물 것이다. 우리 각각은 사건이 생기기 전까지는 자신이 범죄와 관련되리라고는 결코 생각하지 않기에 말이다. 간혹 사형의 두려움을 느끼는 사람이 있다해도 그 순간일 뿐 그가 이후 범죄를 저지를 때 그 두려움을 가지고 죄를 저지를까? 사형에 해당할 정도의 중범죄의 경우 순간적인 분노나 증오로, 우발적으로 저지르는 경우가 많고, 계획적인 살인이었다 해도 사형이라면 저지르지 않았을 것을 무기징역이라고 저지르는 경우는 없을 것이다. 사형만 아니라면 죄를 저질러도 괜찮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아닌 것이다. 그들은 오직 사형만을 두려워하는 것이 아니라 무기징역도, 오랜 기간의 유기징역도 모두 두려워한다. 즉, 사형만 면하고자 중범죄를 저지르지 않는 경우는 거의 없을 것이다. 둘째, 사회의 안정을 위해 극악한 범죄에 대한 응보로서 사형을 과함이 옳다는 견해를 보자. 사회 안정은 꼭 필요한 것임에 틀림없으나 사형만으로 그 안정이 유지되는 것은 아닐 것이다. 사회 속에 둘 경우 일반인에게 위해를 가할 것이 우려된다면 무기징역으로 처리해도 좋을 것이며, 교도소 부족으로 인한 과밀수용, 사회비용의 제 문제가 무기징역으로의 대체를 허용하지 않는 이유가 되기에는 인간 존엄성의 최고가치를 볼 때 타당하다고 볼 수 없다. 셋째, 사회

참고 자료

참고문헌

권영성, {헌법학원론}. 서울:법문사. 2006
이재상, {형법총론}, 서울:박영사. 2006
배종대, {형법총론}, 서울:홍문사. 2005
이정찬, {사형은 꼭 필요한가}, 서울:베다니. 1998
정동희, {사형수:사형수 정동희의 간증수기}, 서울:누가. 2004
서석구, {나는 왜 사형존치론자가 되었나}, 서울:월간조선사. 2003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