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동양사상]관자(管子)의 정치 사상

저작시기 2004.04 |등록일 2006.11.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깔끔하고 세심하게 잘 정리되어 있는 자료입니다. 중간고사 대체 레포트로 작성하여 A+을 받은 보고서이니 여기에 여러분의 의견과 자료를 조금씩만 더한다면 원하시는 좋은 결과를 얻으실 수 있을 겁니다.

목차

제1절 존군(尊君)과 순민(順民)
제2절 이법치국(以法治國)
제3절 경속(經俗)
제4절 경산(經産)
제5절 경신(經臣)

본문내용

제1절 존군(尊君)과 순민(順民)

▷ 선진제자의 정치사상은 그 주장이 서로 연계되어 경계가 모호하다.
▷ 유가와 법가는 정명근례(正名謹禮)와 정분명법(定分明法)의 구별이 어려우나 군주(君主)와 인민(人民)이 차지하는 위치의 경중은 다르다.
유가
법가
인민은 정치의 본체(本體)로 귀하게 여김
군주는 정치의 본체(本體)로 귀하게 여김
맹자 - 귀민(貴民:인민이 귀함), 인민을 귀히 여기고 임금 경시
순자 - 존군설 : 양민(養民:백성을 기름)의 수단일 뿐, 그 자체가 정치의 목적이 아님, 인민을 귀히 여기기 위해 인민 존중
∴ 유가의 정치사상 : ‘민향(民享)과 민유(民有)의 의의 포함 - 맹자와 순자는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본질은 같다.
상앙 ․ 한비 - 존군이 강함, 인민은 부강 의 자원이고 백성은 금수, 우완(愚頑:어리석고 사리에 어두움)으로 봤으며 이들은 군장의 채찍을 통해 순종

⇒ 양가의 사상이 달라진 이유 - 역사적 환경의 변화 때문이다. 유가의 민본위 사상은 종법 봉건사회의 유풍을 전승한 것이고 법가의 군본위 사상은 종법봉건사회제도의 쇠퇴 이후에 나타난 것이다.

1. 존군(尊君)
․ 존군(尊君) : 임금에게 혼자서 마음대로 결정하는 최고 권위를 부여하고 그로 하여금 동요됨이 없게 하는 것을 의미.
․ 존군(尊君)의 의의 : 무릇 임금이 덕을 행하고 위엄을 보이는 것은 그가 유독 다른 사람들보다 현명해서 그런 것은 아니다. 임금으로 정해졌기 때문에 사람들이 그를 좇고 높이는 것이며 감히 그 덕행의 고하를 논하지 않기 때문이다.
군주가 존중받아야 함은 그가 갖고 있는 작위에서 연유한 것이며, 개인의 품격이나 도덕은 이것과 아무 관계가 없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