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화의 이해] 결혼식의 과거와 현재에 대해서

저작시기 2006.11 |등록일 2006.11.0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결혼식의 과거와 현재에 대해서 조사한 자료입니다

목차

*오늘날의 결혼식*
옛날결혼식의 모습
조선시대의 혼인
*결혼의 역사*
● 결혼의 연령 ●
● 결혼식의 변천 과정 ●

본문내용

옛날결혼식의 모습
혼례식은 신부 집에서 치르게 되는데, 마당에 멍석을 깔고 한쪽으로는 병풍을 치는 것으로 훌륭한 식장이 만들어진다. 식이 시작되면 서로 마주 보고 서서 맞절을 하고, 혼례주를 나누어 마시는 등의 순서가 있다. 혼례식은 동네를 떠들썩하게 하는 사건(?)이었고, 온 동네 사람들이 모두 모여 신랑, 신부를 가운데 놓고 둘러 선 채 흥겨운 분위기 속에서 이들을 지켜본다. 그러니 이들의 표정은 구경꾼에게 낱낱이 공개되어 나중에 놀림감이 되기도 하고, 또 신랑, 신부는 서로의 얼굴을 바라 볼 수도 있다.

요약
남녀가 부부관계를 맺는 행위 또는 부부관계에 있는 상태.
혼인은 당사자의 성적·심리적·경제적인 결합을 뜻하는 중요한 행위이지만, 사회적으로는 사회의 기초적 구성단위인 가정·가족을 형성하는 단서가 되며, 나아가서는 종족보존의 중요기능을 가진다. 그러므로 모든 사회가 어떤 형태로든지 혼인을 승인하고 이에 법적 규제를 하는데, 형태는 각 사회의 경제적·종교적·민족적 요소에 따라 다르다.
한국의 혼인제도의 역사적 형태를, 누구의 의사가 혼인성립의 요소가 되느냐에 따라 고찰하면, 다음과 같은 세 가지 형식으로 나눌 수 있다.
① 남자의 의사만으로 성립되는 혼인으로 약탈혼(掠奪婚)을 들 수 있다. 약탈혼은 한 종족이 부근의 타종족과 싸워 남자를 참살하고 여자를 약탈하여 처로 삼으므로, 여자나 그 부모의 의사는 무시되었다. 발해에 약탈혼의 풍습이 있었는데 이는 단지 혼인과정에서 여자를 훔쳐가는 형식을 취한 것이므로 엄격히 약탈혼이라고 하기는 어렵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