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경영]중상주의와 신중상주의

저작시기 2006.01 | 등록일 2006.10.31 워드파일 MS 워드 (doc) | 2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중상주의와 신중상주의의 차이점에 대하여 설명하고 있습니다.

먼저 중상주의란 무엇인지 그 의미와 정의에대하여 상세하고 알기쉽게 풀이해서 설명해 놓았으며,

두번째로 신중상주의란 무엇인지에 대해 중상주의와 마찬가지로 상세하게 설명해 놓았습니다

그리고 끝으로 이 두가지 주제에 대한 비교와 저 스스로의 생각을 결론지어 놓았습니다.

목차

중상주의와 신중상주의의 차이점
의의-중상주의와 신중상주의의 차이

1)”중상중의”의 의미

2)”신중상주의”의 의미

결론

본문내용

1. 의의-중상주의와 신중상주의의 차이
1)”중상중의”의 의미
중상주의는 국가의 부와 권력이 금, 은 같은 귀금속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고 믿고, 이의 축척을 위한 수단으로 국가가 자국에 유리한 무역수지균형정책을 추구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는 국력은 곧 경제력에 있는 만큼, 자국의 국력, 따라서 경제력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대외경제정책을 국가가 직접 주도해야 한다는 뜻이다. 이러한 중상주의를 신봉하게 된 사상의 바탕에는 “금력이 바로 전쟁의 원동력” 이라는 신념이 깔려 있었고, 값진 귀금속의 보유량이 곧 국력측정의 기준이 되는 것이었다. 따라서 국가의 목표는 이러한 금속을 확보하는 것이었고, 이러한 목적을 달성하는 두 가지 방법이 전쟁과 상업이었다. 다시 말해 국가는 전쟁을 통한 강탈 혹은 상업을 통한 교환의 방법으로 금속을 확보하였는데 이 두 가지 방법은 근본적으로 다를 것이 없다는 사고가 중상주주의 기본철학이었다. 바로 이런 이유로 해서 중상주의자들에게 있어 “무역이란 또 다른 수단에 의한 전쟁”이나 다름 없었다. 이러한 중상주의적 사고방식하에서는 국제관계의 세력균형은 오직 무역균형으로써만 유지된다고 믿게 되고, 무역에서 잃게 되는 자는 국력을 잃게 되고 그 결과로 생존 자체를 위협받게 되는 것이라고 보았다. 따라서 국가의 생존 자체가 달려있는 무역을 개인 혹은 기업에 맡겨둘 수만은 없게 되는 것이다. 국력과 직결되는 금력의 확보를 위하여 무역흑자는 필수적이고, 또한 한 나라의 무역흑자는 이론상 다른 나라의 적자를 전제로 가능한 것인 만큼 무역과 직결되는 국가이익이란 서로 상충될 수 밖에 없는 것이며, 그렇다면 국가간 관계에 있어 갈등은 오히려 당연하고 불가피한 것으로 믿게 된 것이다.
2)”신중상주의”의 의미
신중상주의란 보호주의적 대외정책을 의미하는 것으로써 타국 내지는 국제경제에 미치는 영향은 고려하지 않고 오직 자국의 이익만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대외경제관계를 조정하는 것을 뜻한다. 여기서 말하는 국가이익이란 완전고용이나 물가안정과 같은 국내적 관심사도 있고, 또한 국가안보와 독립의 유지 등 외교정책과 관련되는 사항도 있는 것이어서 무역을 통한 국제수지균형의 흑자에만 역점을 두었던 고전적 중상주의보다는 훨씬 포괄적인 개념이라 할 수 있다. 신중상중의의 요점은 세계경제의 효율성보다는 민족국가의 경제적 내지는 정치적 목표의 우선성을 강조하는 것이어서 이들이 주장하는 정책은 국제수지 균형의 흑자는 물론, 실업과 인플레이션의 발생요인을 타국에 전가시키며 수출입을 통제하고 국제시장 점유율을 높이고 선진기술을 더 많이 확보하는 등 여러 형태로 나타나는 것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