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나노 테크놀러지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10.2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4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나노 소재
나노의 특징에 관란
나노 기술의 분류
등등 나노 기술에 관한 전반적인 자료

목차

Ⅰ. Introduction
1-1. 나노테크놀러지
1-2. 나노기술 분류
1-3. 금속 나노입자의 특성
1-4. 금속 나노입자의 제조
1-5. 금 나노 입자의 특성

Ⅲ. Result
3-1. UV-VIS
3-2. TEM Image

Ⅳ. Conclusion

Ⅴ. Reference

본문내용

Ⅰ. Introduction


1-1. 나노테크놀러지(nanotechnology, NT)

일상의 경험과는 동떨어진 나노미터라고 하는 극미세의 세계에서 물질의 구조라든가 조성을 제어하여 지금까지는 없었던 혁신적인 재료나 디바이스 시스템을 만들어내는 과학기술이 나노 테크놀로지이다.
나노는 10억분의 1을 나타내는 단위로, 난쟁이를 뜻하는 고대 그리스어 나노스(nanos)에서 유래되었으며 1나노미터(nm)는 10억분의 1m, 머리카락의 굵기의 약8만분의 1크기로 수소원자 10개를 나란히 늘어놓은 정도이다.
나노 테크놀로지는 1959년 "There`s plenty of room at the bottom"에 처음 명확하게 거론되었다. 하나하나의 원자분자를 조작할 수 있다면 바늘 끝 정도의 공간에 백과사전의 내용을 모두 기억시킬 수 있는 초고성능 메모리를 실현할 수 있다. 즉 물질의 극 미세의 밑바탕에는 기술 혁신을 펼쳐 나갈 광대한 가능성이 펼쳐져 있다는 것이다. 이 세상에 존재하는 다양한 물질의 성질은 100여 종에 이르는 원자의 조합으로 이루어지고 있음으로 이 점에 착안하여 만약 인간이 원자나 분자를 마음대로 배치하고, 그 사이의 결합을 제어할 수 있다면 자연계에는 존재하지 않는 구조와 기능을 가진 공학적으로도 유용한 인공 물질을 무한대로 창조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었다.
집적회로의 개발, 그리고 퍼스컴, 인터넷의 출현이라는 과거 반세기에 걸친 정보 전자기술의 진화를 뒷받침한 미세 과학기술은 나노 테크놀로지의 큰 기둥의 하나이다. 이것은 마크로한 재료를 가공하여 미세한 구조를 형성한다는 의미에서 톱다운 기술이라고 한다. 이것에 대하여 합성 화학, 재료 화학에서는 실제로 원자간 결합을 개별적으로는 제어하지 못한다 할지라도 개념적으로는 화학 반응식에 따라 물질을 원소로부터 조합해 나가는 보텀업 이라는 접근방법이 개척되어 각종 유용한 소재가 만들어졌다. 분자나 그 집합체의 거동 또 반도체, 자성체, 초전도체 등의 물성을 양자역학 이론에 따라 원자 세계의 작용으로 이해하고 그 바탕 위에서 새로운 분자나 재료를 나노미터 정밀도로 설계하여 실현 · 응용하는 것이 톱다운, 보텀업에 공통으로 적용되어 지난 몇 십 년 동안 물질 연구의 일관된 흐름을 형성하고 있다. 나노 테크놀로지는 이와 같은 물질 연구의 교차점에 위치하는 궁극의 물질과학 기술이다.

참고 자료

1) Hu. J.: Odom, T. W.: Lieber, C. M. Acc. Chem. Res. 1999. 32, 435.

2) 나노공학 : 기초와 미래 / 서영섭 / 기전연구사 / 2006

3) Nano technology / 고바야시 나오야 / 광문각 / 2005

4) Huynh, W. U.: Dittmer, J. J.: Alivisatos, A. P. Science 2002, 295, 2425

5) Otten, C. J.: Lourle, O. R.: Yu, M. F.: Cowley, J. M.: Dyer, M. J.: Ruoff, R. S.: Buhro, W. E. J. Am. Chem. Soc. 2002, 124, 4564

6) C. R. Martin, Science 266(1994) 1961.

7) E. D. Purcell, C. R. Pennypacker, Astrophys. J. 186(1973) 705.

8) 나노기술과 소재 / 안화승 / 인하대학교 출판부 / 2004

9) Nanomaterials / 이익모 / 大英社 / 2006

10) A. Henglein, M. Giersig, J. Phys. Chem. B 101(1997) 6028

11) B.M.I. van der Zande, M.R. Boehmer, L.G.J. Fokkink, C. Schoenenberger, Langmuir 16 (2000) 451.

12) A. Takami, H. Kurita, S. Koda, J. Phys. Chem. B 103(1999) 122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