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사회언어학]신세대 VS 기성세대 언어

저작시기 2006.07 |등록일 2006.09.17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100원

소개글

신세대 기성세대의 언어 차이를 조사한 보고서임
각각의 세대별로 사례를 찾아 특징별로 정리했음.

책 요약입니다.

목차

1. 신세대 언어
(1) 어휘
(2) 문법
(3) 표현
(4) 발음

2. 기성세대 언어의 특징
(1) 어휘
(2) 문법
(3) 표현
(4) 발음

3. 세대 간 입말 언어의 차이의 극복

4. 맺음말

본문내용

1. 신세대 언어의 특징

(1) 어휘
신세대는 통신언어를 일상 언어에서도 거리낌 없이 구사하며, 신조어를 잘 만들어 사용한다. 그리고 유행어를 즐겨 사용하며, 연예 정보와 관련된 어휘 사용이 잦은 편이다.

① 외래어, 외국어
신세대가 일상생활에서 무분별하게 영어 어휘를 사용하여 기성세대와의 의사소통이 자연스럽지 못하다. 기성세대는 사회 전반에 걸쳐 침투가 심한 외래어를 모르는 경우가 많다. 그래서 의사소통 과정에서 외래어가 포함된 표현을 제대로 알아듣지 못하면, 무슨 말을 하는 건가 의아해 하며 답답해하거나 주눅 들게 된다.
• 자료(가)-9 럭셔리 (고급스럽다)

② 신조어, 유행어
언어는 사회의 변화상을 직설적으로 반영한다. 변화가 빠를수록 언어의 변신도 눈부시다. 신조어에는 단순한 유행을 넘어선 시대정신이 담겨있을 수도 있다. 그 중에서도 인터넷 신조어는 쉴 새 없이 쏟아진다. 신세대가 또래끼리의 유대를 강조하기 위해 끊임없이 새 말을 만들어 쓰기 때문이다. 처음에는 장난스럽게 시작한 인터넷 언어가 이제 유행처럼 번져 일상 언어에까지 깊숙이 파고들고 있는 것이다. 그런데 기성세대가 이 새로운 유행어에 쉽사리 적응하지 못하여 그 흡수 정도에 따라 차이가 난다.
• 자료(가)-1 중딩, 초딩 (신조어는 주로 간략하게 줄이는 방식을 택한다. 줄임말의 형식에서 이미 거의 표준어가 되다시피 한 유형은 ‘초딩’과 같이 초등학교가 줄어 ‘초등’이 되고 지금은 ‘등’이 ‘딩’으로 바뀌어 ‘고딩’ ‘중딩’으로 자리 잡았다. 이는 초기의 소박한 형태의 줄임말이지만 점차 확대 심화되어서 관련된 줄임말의 용법을 아는 ‘제한된 소수’를 제외하고는 알 수 없게 되었다.)
• 자료(가)-1 즐 (KIN : 오른쪽으로 90도 틀어서 보면 ‘즐’이라는 단어가 나오게 된다. 성인들이 ‘즐팅(즐거운 채팅)’등 가벼운 인사말로 ‘즐’을 사용했던 것과 달리 KIN은 ‘나와 다른 의견’을 용납하지 않는 배타적인 온라인 문화를 나타내는 키워드로 변질됐다. 학교·교사·친구 등 종래 청소년들의 정체성을 형성해 주던 통로가 약해지면서 기성세대를 거부하는 정서가 온라인의 양방향성과 겹쳐 이 같은 `변종 언어`가 등장하게 된 것이다.)

참고 자료

http://shi.kaist.ac.kr/2001/lecture/week16/2-1.html

http://news.media.daum.net/society/affair/200607/02/kukminilbo/v13236951.html

http://k.daum.net/qna/kin/home/qdetail_view.html?boardid=MA&qid=0z6D8&q=%BC%BC%B4%EB%BE%F0%BE%EE

http://agorabbs1.media.daum.net/griffin/do/debate/read?bbsId=D110&articleId=138716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028&article_id=0000157505§ion_id=102&menu_id=102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D&office_id=031&article_id=0000084428§ion_id=105&menu_id=105

http://boom.naver.com/SangSangBoardList.nhn?categoryId=1201

<참고문헌>

언어와 사회- 언어와 사회의 유쾌한 춤사위를 위하여
최기호, 김미형, 임소영
한국 문화사
211쪽-216쪽

한국어 담화 텍스트론
박영순
한국문화사
143쪽-144쪽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