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독일사회]독일의 통일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09.14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독일의 통일 분단, 통일과정과 평가 및 전망을 분석

목차

1) 독일의 분단

2) 독일의 통일과정

3) 평가 및 전망

본문내용

■ 독일의 통일
1) 독일의 분단
● 말로 표현하기 힘든 반인륜적인 범죄를 저지른 나치독일이 패한 2차 대전 후, 독일의 전쟁능력 회복을 원천적으로 봉쇄하기 위해 미국, 소련, 영국, 프랑스는 독일을 4분할 점령하였다.
그러나 전후 세계질서의 진전에 따라 소련 점령지역과 통합된 미․영․프 점령지역으로의 2분할만이 의미를 가지게 되었다..
● 연합국의 전후 독일정책은 전쟁중에 수립되었다. 1944년 말, “독일통제기구협정”이 베를린에 설치되었고, 이 기구의 임무는 전 독일에서 통일된 점령군 정책을 수행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조정이 불가능할 경우 각 군사정부의 사령관은 자국 정부의 지시에 따라 해당 구역 내에서 독자적인 결정을 할 수 있었다.
● 독일이 항복한 후에 열린 포츠담 회담에서 연합국은 “독일을 경제적 통일체로 간주한다”라는 것에 동의했으며, 독일을 “민주화하고 민주주의 이념의 성공적 발전”을 추구한다는 것에 합의하였지만 미국 등 서방측은 자본주의 경제체제 및 서방식 민주주의 체제를 생각했던 것이며, 소련은 소련식 사회주의 체제를 구상하고 있었다.
● 소련은 소련으로부터 미국과 영국을 분리시키기 위해 병합, 인민민주주의 지대, 완충지대를 구사했고 완충 지대가 실패로 돌아가자 동부 독일을 인민민주주의, 즉 소련식 체제로 개편하고자 했다. 이러한 전략아래 소련은 1946년 독일사회주의통일당(SED)을 강제로 만들어 냈다. 이에 미군 군사정부 사령관 클레이는 1946년 5월 3일 배상물품 인도 거부로 맞대응하였다
● 1946년 6월에서 7월에 걸쳐 파리 외상 회담에서 소련의 몰로토프 외상은 “소련 지역의 예를 따른 민주화”를 요구했고, 미국은 “미국은 유럽으로부터 힘의 정치적, 군사적 퇴각을 생각하지 않는다”고 강조하고 이에 덧붙여 미국지역에서부터 연방제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