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디지털]디지털 시대의 문화 예술의 다양한 양상과 그에 관계된 생산과 소비의 양상에 대하여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09.11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디지털 시대의 문화 예술의 다양한 양상과 그에 관계된 생산과 소비의 양상에 대하여 작성한레포트입니다.

본문내용

광의로 보면 인간의 역사는 디지털화의 역사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좁은 의미에서 보면 1950년 대 이후 컴퓨터와 통신의 급격한 발달이 가져온 정보화 사회의 시작이 인류 디지털화의 본격적 시작이다. 수 십년 전부터 디지털 시대의 도래가 가속화 되어 왔고 현재에 이어 미래까지 디지털 문명이 문화, 예술, 경제에 걸친 사회 전반에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해 보았을 때 우리는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그리고 앞으로 살아가야 할 디지털 시대의 문화 예술의 다양한 양상과 그에 관계된 생산과 소비의 양상에 대하여 살펴 볼 필요가 있다.
우선 디지털 시대의 예술에 관하여 생각해 볼 때, 가장 먼저 언급할 수 있는 것이 현대 과학기술이 예술과 만나고 있다는 점이다. 과학과 예술은 둘 다 뛰어난 상상력을 필요로 하고 끝없는 창조의 과정이라는 점에서 상호 유사점이 있다. 더욱이 오늘날 첨단과학기술의 시대에도 예술적인 상상력이 과학적 상상력을 오히려 초월하는 경우를 자주 목격하게 된다.
그러나 인간의 예술적 창작 과정이 과연 과학적 발명이나 발견과정과 같은 것인지 아니면 전혀 별개의 것인지 아직 확연하게 말할 수 없다. 그래서 이를 논리적으로 모델링하거나 또는 현상학적으로 설명하려는 진지한 노력과 연구가 이어지고 있다.
최근 문화기술(Cultural Technology)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데, 디지털 기술의 접목으로 문화예술 산업의 규모가 엄청나게 확대될 수 있다는 실용적인 관점 때문이다. 또한 타고난 손재주와 끼를 지닌 우리에게 문화기술은 상당히 유망한 분야라는 시각도 있다.
디지털 기술은 예술가에게 새로운 도구와 재료를 제공해서 그 표현영역을 넓혀 주고 새로운 기법과 양식을 출현시킨다. 비디오 예술, 컴퓨터 예술, 홀로 그래픽 예술 등이 이 범주에 속한다. 근래에는 과학과 영화의 상상력을 결합해 만든 SF 물이 많이 등장하고 있다. ‘쥬라기 공원’은 세포복제기술의 발전이 가져올 미래에 대한 상상력이 영화와 어우러진 좋은 예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