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현대사회론]시민혁명과 쿠테타에 대해서

저작시기 2006.07 | 등록일 2006.07.28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시민혁명과 쿠테타에 대해서

목차

1. 시민 혁명
2. 혁명, 쿠데타, 반역

본문내용

1. 시민 혁명
1) 시민 혁명의 의미
시민 혁명 : 시민 계급이 중심이 되어 절대 왕정과 귀족 계급을 타도하고 자유와 평등에 기초한 새로운 사회 질서를 확립하는 것, 봉건적 사회경제체제를 넘어뜨리고 자본주의적 사회경제체제를 확립한 혁명. 시민혁명이란 봉건제의 잔존물을 일소하고 자본주의 발전을 보장하는 정치적.사회적 변혁을 말한다. 부르주아혁명은 정치적으로는 자본주의적 생산양식의 발전을 방해하고, 그 장애물이 된 절대왕정의 정치지배를 타도해서 부르주아지의 정치권력을 수립하는 혁명이며, 그 지도력은 신흥부르주아지에 의해서, 그 추진력은 농민 및 도시근로대중에 의해서 제공된다. 사회.경제적으로는 자본주의에 적합한 사회를 실현시키고자 하는 혁명이기 때문에 경제외적 강제체계로서의 영주제와 신분제의 폐기, 상품소유자로서 개인의 법 앞의 평등과 경제적 자유의 실현, 자유로운 사적 소유의 확립 등을 그 기본적. 일반적 과제로 한다.

근대 시민 혁명
가. 부르주아 계급이 절대 왕권에 반발하여 사회의 주도권을 잡으려한 역사적 사건
※ 혁명의 주체는 부르주아지, 즉 시민계급이었다. 1648년과1688년 영국의 시민혁명, 1789년 프랑스혁명은 대표적인 예이다. 부르주아혁명의 배경은 신대륙의 발견, 상공업의 발달 등이다. 신흥 부르주아지에게는 봉건적 속박은 참기 어려운 질곡(桎梏)이었으며, 또한 신교도인 그들에 대한 전제군주의 탄압, 국비의 낭비를 메우기 위한 조세의 중과(重課) 등이 계기가 되어 혁명이 일어났다. 그러나 혁명에 의해 일거에 봉건적 ·전제적 압제가 제거된 것은 아니다. 영국에서 부르주아지에게 선거권이 부여된 것은 1832년이며, 곡물조례가 폐지되어 경제적 자유주의가 확립된 것은 1846년이다. 또한 프랑스는 대혁명 후 얼마 안 되어 나폴레옹의 전제하에 들어갔으며 그 후 몇 차례 반동세력에게 패하였다. 독일·일본 등에서의 혁명은 불완전하게 수행되었으며, 부르주아지와 봉건적 전제세력과의 타협 또는 후자에 의한 전자의 육성마저 볼 수 있다. 더욱이 프롤레타리아혁명 이전의 러시아나 중국에서는 부르주아혁명이 전혀 성공하지 못하였다. 부르주아혁명이 성공한 곳에서는 자본주의가 신속히 발달하였을 뿐만 아니라 시민적 자유가 확립되어 민주주의의 기초가 완성되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