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경영학원론]메가박스와 CGV의 마케팅전략 비교

저작시기 2006.07 |등록일 2006.07.24 한글파일한글 (hwp) | 31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메가박스와 CGV 멀티플렉스극장의 각각 다른 마케팅 성공전략을 분석하여 파악하고자 하는 레폿이다

목차

Ⅰ. 서론
1. 연구목적
2. 기업 선정 동기

Ⅱ. 본론
1.MULTIPLEX(복합상영관)사업의 외부 환경 분석
-복합상영관(MULTIPLEX)의 의미
-멀티플렉스사업의 호황
-주 5일 근무제 도입
-다양한 영화소비시장 형성
-성수기와 비수기가 존재
-다른 멀티플렉스 극장들에 비해 자본력이 떨어짐
-복합 상영관의 긍정적․부정적 측면
2. MULTIPLEX(복합상영관)사업의 내부 환경 분석
(1)기업분석
(2)두 기업의 경쟁우위
(3)경쟁전술
(4) SWOT에 따른 분석
(5) STP 전략에 따른 분석
(6) 4P MIX 전략에 따른 분석
(7) 기타 마케팅 전략

Ⅱ. 결론
1.마케팅 사례의 시사점
2. 맺으며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1. 연구목적
멀티플렉스(복합상영관)가 재래식 극장을 급속히 대체하면서 영화관객들을 불러 모으고 있고 그 규모는 계속 증가하고 있다. 지난 1998년 강변CGV 개관으로 국내에 첫 선을 보인 멀티플렉스는 2004년 5월 기준으로 전국 8백46개의 스크린(5개관 이상 갖춘 극장 기준)으로 불어났다. 전체 1천1백56개의 스크린 중 73%에 달하고 국내 최대의 멀티플렉스인 CGV는 1백36개, 메가박스 80개, 롯데 78개 등 "빅3" 들의 스크린수만 2백94개에 이른다. 대형 멀티플렉스체인들이 확장 경쟁을 하면서 지방 중소도시의 극장주들도 낡은 단관들을 허물고 새로운 복합상영관을 잇따라 짓고 있다.
백화점과 대형 상가들도 이제는 멀티플렉스를 유치하기 위해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일산 롯데백화점은 롯데시네마를 입주시킨 뒤 매출이 10% 이상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고, 주변에는 레스토랑과 카페 음식점 의류점 등이 급증하면서 `라페스타`라는 쇼핑 타운이 생겨났다. 부산 서면은 원래 공단이었지만 지금은 쇼핑가로 탈바꿈했다. CGV, 롯데, 메가박스 등이 들어서면서 요식업소와 액세서리 의류점들이 대거 문을 열었기 때문이다. 또 서울 구로동의 애경백화점과 목동 현대백화점 등도 CGV 체인을 유치한 뒤 유 동인구가 10% 이상 증가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 같은 현상은 멀티플렉스들이 관객 유치에 높은 경쟁력을 보이고 있기 때문이 다. 멀티플렉스 `빅3`의 스크린 수는 전체의 25%에 불과하지만 지난해 전체 관객의 40% 이상을 끌어들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제 더 이상 멀티플렉스는 단순히 영화를 보는 곳이 아니라 `쾌적한 환경 속에서 영화도 보 고 먹고 놀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이 된 것이다. 지금까지 꾸준한 성장을 하고 더욱 더 그 영향력을 넓히고 있는 멀티플렉스 산업이 치열한 경쟁 속에서 어떤 방법으로 발전해 왔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2. 기업 선정 동기
여러 멀티플레스사 중 선점효과의 강점을 지니고 현재 활발히 사업 확장 중인 CGV와 MEGABOX를 선정했고, 그 사업 활동 상황을 중심으로 기업 분석 및 마케팅 전략을 중점으로 연구해 보기로 하였다. CGV가 이 사업계에서는 우선 그들만의 안정적 경쟁전략을 취하여 성공적인 사업 활동 중이라는 판단과 함께, 또 MEGABOX는 그 뒤를 바짝 쫒고 있는 성공적인 대표 후발주자라는 점에서 양사가 어떤 전략과 전술을 통해 성공에 이르렀는지에 대한 분석의 기대를 가져 본다. 그리고 그 분야에서 성공한 양사의 방법을 분석해서 일반화를 얻음으로써 타 기업에도 적용시킬 수 있으리라 본다.

참고 자료

CGV 홈페이지 (http://www.cgv.co.kr)
happy cs 2002년 고객만족 경영대상 - 사례 (2002년 15호)
월간중앙 2002년 1월 호 경제/생활경제 면 - CGV 박동호 대표이사 인터뷰
[파워 마케팅] 한경마케팅대회 : 엔터테인먼트賞-CGV 극장브랜드마케팅
문화일보 2002년 8월28일 - 문화면
굿데이 2001년 12월 19일 생활면 - 마케팅성공사례
CIIN 문화산업정보망 뉴스면 번호: 74, 76번 기사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