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역학]역학의 역사

저작시기 2006.04 |등록일 2006.07.22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역학자들과 역학에 관하여 간단하게 조사한 것입니다.

본문내용

자연을 통일적 •체계적으로 논하려는 최초의 시도는 고대 그리스에서 싹텄으며, 많은 사상가들에 의해 자연철학으로서 전개되었다. 이들의 소론은 근대적 실증성(實證性)이 결여된 다분히 사변적(思辨的)인 것이고, 논리적 분석의 기교를 닦으면서 형이상학적 경향으로 나가는 결점이 있었으나, 거기서 기술된 몇 개의 문제, 예를 들면 진공과 원자의 개념, 운동에 관한 제논의 역설(逆說) 등과 같이 근대과학의 기본개념에도 논리적으로 잘 대응하는 것이 있다.

그러나 역학(고전물리학)의 싹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은, 이러한 사변적 논리와는 다른, 실제적 •기술적 지식에서 구해야 할 것이다. 이것은 물질적 수단에 의하여 보다 유효하게 생활을 유지 •발전시키기 위한 실제적 지식으로서 문명이 나타나기 이전부터 사람에서 사람으로, 시대에서 시대로 계승되어 축적되어 온 것이고, 그 때문에 자연에 관하여 많고 상세하며 계통적인 관찰적 사실이 고대 그리스에서 정리되고, 논리적으로 체계화되어 과학의 기원이 되었다.

이와 같은 자연에 관한 원시적인 경험적 지식이 물리적 과학과 생물적 과학의 2개의 큰 부류로 분화하기 시작한 것은 BC 5∼4세기경부터이며, 그 후 이들은 아리스토텔레스의 박물학(博物學), 알렉산드리아의 여러 과학에서 고대과학의 하나의 정점에 이르렀다. 일반적으로 고대 그리스는 사회적 생산력을 방대한 노예노동에 의존하였기 때문에 기술이 경시되는 경향이 있었다.
아르키메데스
그리스의 수학자로서 유레카 일화, 아르키메데스의 원리 발견, 이집트 유학중 나선을 응용한 아르키메데스의 나선식펌프 발명 등의 여러 업적을 남겼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