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정치]정치적 실존으로서의 자아정체성

저작시기 2006.06 |등록일 2006.07.20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600원

소개글

대학 리포트 과제의 주제인 `정치적 실존으로서의 자아정체성` 은
굉장히 막막한 주제가된다.
이러한 주제에대하여 어떠한 방향으로 써나가야할지
적절한 예시 답안으로 참고할 수 있을 것이다.

자아정체성의 의미를 살펴볼 때, 정치적 세계에서 자아정체성을 확립한다는 것은..

목차

1. 자아정체성의 의미와 개인적 견해
2. 현대사회에서의 정치 문제에 대한 견해
1) 선거와 정치적 무관심
2)우리 나라 정당 정치의 문제점
3) 여론 정치의 문제점
4) 대한민국의 복지제도의 실태
3. 맺음말

본문내용

인간은 주체성을 가진 존재이다. 각 개인이 지닌 주체성의 모습에 따라 그가 추구하는 인생의 목표와 가치 그리고 그것들을 실현해 나가는 방식이 달라질 수밖에 없으며, 그에 따라 각자의 총체적인 인생의 궤적이 달라질 수밖에 없다. 특정한 장소와 신분에 속박되어 있는 전통사회에서는 전통 또는 전통적 규범이 인간의 삶과 자아정체성에 거의 절대적인 영향을 미친다. 그러한 전통으로부터 벗어난 현대 사회에서 개인은 훨씬 자유롭게 자아의 정체성을 기획해 나가고 자신의 주체적 삶을 영위해 나갈 수 있게 된다.
이러한 자아정체성의 의미를 살펴볼 때, 정치적 세계에서 자아정체성을 확립한다는 것은 개인이 정치적 주체가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즉, 개인이 정치적 실존으로서 자아정체성을 확립하고 실천함에 따라 한 국가의 정치가 발전 또는 쇠퇴한다 하여도 과언이 아니다.
중학교 때부터 사회 과목에서 정치의 일부분을 학습하였지만 본격적인 정치에 대한 나의 관심은 고등학교 2학년, 수능 정치과목을 공부하면서부터 형성되었다. 처음에는, 수능 4과목 중에서 한 과목이 싫어서 막연히 정치 과목을 선택한 것이었으나, 배울수록 나의 관심과 흥미는 증가하였다. 고등학교 때의 이러한 정치에 대한 흥미로 대학에 진학하여서도 교양 정치 과목을 하나 듣고자 하여서 듣게 된 과목이 <정보사회와 정치문화>이다. 그러나 수업을 들으면서 느낀 바는 정치란 과목이 쉽지 않다는 것과 고등학교 때의 공부는 단지 일부에 지나지 않다는 점이다. 고등학교 때에는 책에 형광펜을 그으며 암기하는 식의 학습이라면, 대학교에서의 정치란, 정치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자신의 사고를 표현하고 일련의 정치적 사건에 대한 비판을 할 수 있어야 한다. 이러한 능력을 키우기 위해서는, 신문의 정치면과 텔레비전의 뉴스를 챙겨보는 등 구체적인 실천이 뒤따라야만 한다. 그러나 대학에 입학해서 6개월이 지난 현 시점에서 뒤돌아보면, 정치과목을 수강하면서도 작은 노력하나 기울이지 않고 정치란 어렵다고 단정하여버린 나의 태도를 반성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