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리더쉽]향수의 효과적인 사용법

저작시기 2006.06 |등록일 2006.07.19 한글파일한글 (hwp) | 17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테크노 리더쉽이란 수업중에 마지막 레포트입니다

참조하세요

목차

■ 현대사회에서 향수
■ 남성에게 있어서 향기의 매력
■ 향을 분류하는 방법
■ 성공적인 향수의 선택방법
■ 타입별 향수
■ 향수의 효과적인 사용법
■ 향수를 즐기는 법
■ 향수를 올바르게 바르는 법
■ 향수 에티켓
■ 향수를 구입할 때 주의할 점
■ 향수를 사용할 때 주의할 점

본문내용

■ 현대사회에서 향수
우리 사회가 빠르게 정보산업 사회로 발전하면서 사회가 매우 세분화되고 개인화 되는 선진국형으로 변화되고 있다. 이 과정에 필연적으로 우리는 정서적, 감성적 감정의 빈곤감을 경험하고 있다. 이렇게 급변하는 사회적 변화에 능동적이면서도 정서적인 감정을 배가할 수 있는 방법이 필요하게 되었다. 이러한 필요성과 사회현상에서 볼 때 “향과 향수”는 단순한 물질로써가 아니라 전혀 다른 차원의 것 즉, 보다 근원적인 내면의 세계를 조정하는 자연 친화적이고 전체성적 치료(Holistic Healing) 효능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활용되어질 수 있다.

■ 남성에게 있어서 향기의 매력
보통 아름답고 매력 있게 보이려고 노력하는 사람을 멋쟁이라고 부른다. 하지만 화장을 잘 한다거나 유행을 앞선 첨단의 패션 의상을 입었다고 해서 멋쟁이는 아닐 것이다. 멋을 내는 데에는 독자적인 센스와 함께 자연스럽게 자신의 개성과 조호를 이루어 내는 지혜가 필요하다. 이처럼 세련되게 옷을 입은 사람을 만났을 때 우리가 느낄 수 있는 느낌처럼 향도 상대방에게 자신의 인상을 강렬하게 심어 주는 역할을 한다. 프랑스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도 남성이 향수를 사용하는 습관이 일반화되어 있다. 그들의 향에 대한 감각은 한결같이 예민하다. 이들은 단순히 체취를 억제하기 위해 향을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개인의 취향과 개성을 살려서 사용한다. 이와 비교하여 우리나라에서는 아직까지도 향이 남성과는 무관한 물건이라는 인식이 깊이 남아 있는 것 같아 안타깝다. 그러나 이러한 우리나라 사람의 인식과는 달리 향수를 원래 전유하고 있던 것은 어디까지나 남성이었다. 향은 고대에서부터 남성들의 의식용과 치장용으로 일부 계층에서 쓰였는데, 중세 들어 루이 왕 시대에는 귀족들의 화려함이 극치를 이루면서 상류층 남성들에게 잇어 향은 호화스러운 가발과 함께 멋의 대명사가 되었다. 그러던 것이 세월이 흐르면서 언제부턴가 향으로 치장하는 것이 여성만의 특권처럼 여겨지게 되었는데 이는 향에 담긴 에로틱한 요소와 관계가 있는 것으로 남자의 마음을 사로잡고 싶은 여성들의 본능적인 욕구가 향의 사용을 부추긴 것으로 보인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