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과학]지식과 권력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07.11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프랑스에서, 우리는 인간학의 중요한 발전을 간파하기 위해 좁은 대학 내의 사회과학 학문에 주목하기보다 학문이 서로 간에 걸쳐 있고 공공의 성격을 가지는 사상의 광범위한 운동에 주목하게 된다. 그리고 뒤르켐에서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프랑스 사회학의 전통은 존경할 만하지만, 전후 프랑스 사회사상의 결정적인 형태는 무엇보다도 두 개의 강력한 이론적 운동에 의해 생산되었다: 그것은 구조주의와 후기구조주의이다.

목차

구조주의: 과학적 인간학의 시각
1968년 5월: 후기구조주의와 문화혁명의 정치

본문내용

근대 프랑스의 지적 문화는 인간학적 세계관과 과학적 세계관 사이에 오랫동안 계속되어온 분열을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문화적 갈등은 금세기에 들어와서 인간학이란 학문이 제도화되는 시기에 중요하였다.




인간학적 세계관을 반영하는 이들은 적어도 뒤르켐의 양식에서는 사회학을 반대하였다. 왜냐하면 사회력에 대한 강조는 개인의 자유와 도덕적 책임을 부인하는 것으로 믿었기 때문이다.




몽테스키외, 콩트 그리고 뒤르켐을 연결하는 과학구조적 사회학의 전통은 프랑스 학계에선 잘 진행되진 않았다. 2차 세계대전 종말쯤엔 뒤르켐 사회학이 쇠퇴하였다.




전쟁 레지스탕스운동은 실존주의 철학에서 강력하게 나타난 개인주의적, 영웅적 에토스를 더욱 고무시켰다. 뒤르켐 사회학의 주변화는 마르크시즘의 중요성이 증가함으로써 더욱 가속화되었다. 이러한 것은 부분적으로 정치권력의 위치 내에 프랑스 공산당의 부흥을 반영하는 것이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