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문화와퍼스낼러티]정신분석입문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06.30 한글파일한글 (hwp) | 2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Ⅰ. 서론
프로이드의 생애와 그의 가치관의 형성
나는 요약에 앞서 프로이드의 생애와 그에 가치관형성에 미친 영향들에 대해 먼저 짚고 넘어가고자 한다. 감히 내가 그의 가치관을 논한다는 것이 어떻게 보면 우습기도 하지만 우선본론으로 들어가기전 그에 대해 한번쯤 그의 생애 및 가치관에 대해 생각해보고 들어가는 것이 나에게 이 도서를 이해하는데 조금이나마 더 도움을 줄 것 같아서이다.
착오, 꿈, 신경증의이론들이 무엇을 말하고 있으며 그는 이것들을 어떻게 풀어가고 있는지 궁금했다. 간단하게 내가 생각한 주요 개념들에 대해 몇마디 먼저 하겠다.
프로이드 먼저 그는 자기의 아버지로부터는 유머와 인생의 불확실한 영고성쇠에 대한 회의와 유대민족의 역사에 따라 도덕을 내세우는 습성 자유주의와 자유로운 사고, 아내를 잘 돌봐주는 성향을 전해 받았고, 어머니로부터는 감상적인 성품을 물려받았으며 지성만은 자기 자신의 것이라고 주장했다. 다음으로 프로이드에게 영향을 준 사상을 보면은 그는 학창시절에 찰스 다윈의 종의 기원과 페히너의 정신물리학 요론등 두책을 탐독하고 인간의 정신활동을 동물적 수준에서의 적응과정으로 보고 그것도 엄격한 과학적 방법을 적용하려 한것이나 또 그의 유명한 죽음의 본능을 가정한 것도 페히너의 항상원리 즉 생명과정은 무엇이나 다 무기적 세계로 되돌아가 안정성을 찾으려 한다 주장함에서 암시를 얻었다.
또 헬름 홀츠의 에너지보존의 법칙이다. 그의 생리학교수고 박사학위 지도교수인 브뤼케는 바로 헬름홀츠의 제자이며 이 에너지 보존의 법칙을 생리현상에까지 적용시켜 설명하였다. 그리고 다음으로 크게 영향을 준 사람은 샤르코와 크로이어다. 프로이드는 대학에서 기초의학과 임상의학을 공부하면서 신경학 신경해부학에 열중하다가 1885년 파리에 가서 샤르코에게 4개월간의 지도를 받았다. 그후 신경증을 심리적 차원에서 분석하고 치료하는 입장을 가지게 되었다. 또 브렌타노의 작용심리학의 영향을 많이 받아서 그의 자아의 개념에 이 브렌티노의 의도의 개념이 크게 영향을 준다
또한 유대문화의 전통을 따라 언어전달에 나타나는 미묘성, 상징성을 분석하는 측면이다. 마지막으로 19세기의 시 풍조인 상대적 관점에서 모든 것을 보려는 경양이 프로이드에게도 영향을 주어 인간의 행동은 충동에 의해 상대적으로 나타나는 것이라고 생각하게 만들었다. 나는 여기까지 프로이드에 가치관에 영

목차

목차

Ⅰ. 서론

프로이드의 생애와 그의 가치관의 형성
1. 프로이드의 생애
2. 그의 가치관 형성에 미친 영향

Ⅱ. 본론

정신분석입문의 요약
1.꿈
2.신경증의 일반이론

Ⅲ. 결론

정신분석입문의 정독후 나의 견해
1. 정독후 나의 사고에 변화 및 견해

본문내용

Ⅱ. 본론
정신분석입문의 요약
1.꿈
꿈에서 말하고 있는 각 장들에 대해서 얘기해 보겠다.
*먼저 여러난점과 예비적 시도이다. 꿈의 연구는 신경증 연구의 가장 좋은 준비가 될 뿐만 아니라 모든 건강한 사람에게도 다 나타난다는 한없이 편리한 점을 가진 증상이므로 반대의 방향을 취한다고 해도 잘못은 아니다. 오히려 누구나 다 건강한 자이며, 그들이 꿈만 꾼 것이라면 신경증 연구에서 얻은 모든 지식을 그들의 꿈에서도 얻을수 있을 것이다. 그러므로 꿈은 정신분석적 연구의 대상이 된다. 꿈도 착오와 같이 하찮은 일반적인 현상으로 얼른 보기에 실제적 가치가 없는 듯 보이나 꿈은 건강한 사람에게도 나타나는 점에서 착오와 공통되는 점이 있다. 그러나 다른 입장에서는 연구의 조건이 오히려 좋지 못하다. 착오는 과학적 연구가 되어 있지 않았으나 그것을 연구하여도 별로 수치될 것은 없다. 비평에 있어서의 과장된 부분을 그대로 받아들이면 회의적이다.
연구 대상으로서의 꿈에대한 반대는 너무 극단적이다 꿈이 하찮은 것이다. 또 자세한 징후 중에서도 중대한 것이 얼굴을 내미는 수가 있다. 그리고 꿈이 불확실한 대상이라는 점은 꿈의 특징의 하나로 볼수 있다. 원래 어떤 사물에 대해 이런 특징은 가지고, 저런 특징은 갖지말라 할수 없는 것이다. 꿈의 기억은 불확실하다는 난점이 있어 그것을 기록하면 꿈꾼 사람이 말하는 그대로가 그의 꿈이라고 생각하고 꿈꾼 것을 잊었을 것이라고 본다든가 회상할 때 변경되었을지 모른다고 생각할 필요는 없다. 꿈이란 중요치 않은 것이라 하지만 일률적으로는 그렇게만 이야기 할수 없다. 꿈의 판단은 그리스 로마 시대를 통해 흔히 사용하는 것이고 존중 되었던 것이다. 이를 취급한 문헌중 현재 남아 있는 것으로는 달디스의 아르테미도러스의 책이 있다. 이는 하드리아누스황제 시대의 것이다. 그후 어떻게 해서 꿈 판단의 점술이 쇠퇴하고 꿈을 믿기 어렵게 되엇는지는 모른다. 의학자는 굼을 비정신적인 과정으로 보지 않고 물리적 자극의 정신적 표션으로 본다 빈츠는 1876년 꿈이란 모든 경우에 이로울 것이 없는 것이요, 또 많은 경우 오히려 병적인 신체현상이라고 했다.
모든 꿈에 공통되는 제일 첫째것은 그것이 자고 있는 도중에 일어난다는 것이다 꿈을꾸고 있는 것은 분명 잠자고 있는 도중에서의 정신 생활로서 깨어 있을 때의 정신생활과 어느점에서 닮은 데가 있다. 반면 큰차이도 있다 아리스토텔레스가 정의한바와 같이 아마도 꿈과 잠 사이에는 더 깊은 관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