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문학]생태시와 패미니즘시

저작시기 2006.10 |등록일 2006.06.30 한글파일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2006년 10월 k대 A+받은 리포트입니다
중복자료아니고 제가 직접쓴것이며, 나의 느낌 많이 반영되었습니다.
그럼 좋은결과있길바랍니다

목차

1.서론

2.우리 시 속의 여성성의 변모 양상
① 1930년대
② 1950-60년대
③ 1970-80년대
④ 1990년대

3. 작품 속에 반영된 페미니즘 분석
① 나혜석, 「노라」
② 모윤숙「빛나는 지역」 , 노천명 「사슴」

4. 생태계 파괴에 따른 생태시의 대두

5. 작품 속에 반영된 생태주의 분석
①김광규, 「편리한 세상」
②김광섭, 「성북동 비둘기」
③김광섭, 「번영의 폐수」

6.결언

본문내용

1.서론
본고를 쓰기 전에 먼저 페미니즘과 생태주의에 대한 나의 관점을 소개한다. 먼저, 남성의 입장에서 페미니즘을 말한다는 것이 매우 조심스럽지 않을 수 없다. 앞으로 소개할 문학작품 속에 반영된 페미니즘을 남성의 입장에서 보기란 많은 선입견이 포함될 수 있는 단점이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한편으로는, 앞으로 소개될 작가들의 작품 안에서 페미니즘에 대한 인식과 탐구 때문에 과연 페미니즘이란 무엇이가란 궁금증을 필자로 하여금 불러일으키기도 한다. 단편적이고 협소한 페미니즘에 대한 말하기일지 모르겠지만 내가 생각하는 페미니즘이란 여성의 역할이 남성과 비슷해지려는 움직임이 아닌가 한다.
생태주의에 대한 나의 관점은 부정적이지 않지만, 생태주의 시는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생태주의 시는 윤리학과 미학을 절충시키려는 듯이 보인다. 윤리학과 미학을 결합한다는 것의 의미는, 시와 예술의 자율성을 부정하면서 미의 가치를 윤리적, 실천적으로 평가하는 것이다. 생태주의 시가 미적으로 완벽할 순 없더라도 우리에게 꼭 필요하고 기여하는 바가 크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오늘날 딱딱해진 산업화 시대에서 녹색으로 돌아가라고 외치고 있는 건 아닐까.

1990년대
이전까지 여성의 인식수준이 자아를 상실해 가면서 가족과 사회의 발전을 위해 침묵해야 했던 자신을 발견하고 한국 사회에서 여성이 삶이 얼마나 허망하고 폭력적이었는지를 새롭게 각인하는 지점에 이르렀다면, 90년대의 여성은 주체적 인간으로 거듭나기 위해 자신의 정체성을 새롭게 확립해야 하는 주체적 요구에 맞닥뜨리게 된다.
고정희 ․ 최승자 ․ 홍윤숙 ․ 김남조 ․ 강은교 ․ 문정희는 90년대와 함께 여성의 정체성을 새롭게 구성하기 위해 모색을 한 작가이다. 이들은 단지 성 차별적 사회제도에 대한 항변에 그치지 않고 여성 자신의 문제를 성찰하고 비판하는 새로운 여성상을 제시했다.
이들의 작품을 살펴볼 때, 주목할 점은 첫째로, 남성위주의 서사와 위계질서를 뒤흔든다는 치열한 여성 인식과 그것을 기반으로 한 연대의 조짐이 느껴진다는 것이다.
두 번째로, 그동안 대부분의 작품 안에서 주변인으로 존재했던 여성이 자신의 눈으로 일상을 재평가하고 남녀관계와 가족 관계에 뿌리 깊게 박혀 있던 왜곡과 굴절에 예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