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고시가]상저가 연구

저작시기 2006.06 |등록일 2006.06.29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상저가에 대한 전반적인 연구와 논의를 조사한 자료입니다.

목차

Ⅰ. 들어가는 말

Ⅱ. 작품 연구
1. 작품 이해
1) 원문 및 해석
2) 시어 및 시구 풀이

2. 논의의 쟁점
1) ‘대악’ 과의 관련 여부에 관하여
2) 단연체인가? 연장체인가?
3) 주제에 관하여

Ⅲ. 나오는 말

본문내용

Ⅰ. 들어가는 말
‘상저가(相杵歌)’는 『시용향악보』에 가사와 악보가 전하는 고려시대 속요의 하나로, 방아 찧을 때 부르는 일종의 노동요이다. 『자치통감(資治通鑑)』주기(周紀)에 “顯王三十一年 舂者相杵”라 하고 주석하여 “隣有喪 舂不相”이라 하고, 또 “相杵란 音聲으로 서로 권하는 것”이라 하였다. 그러므로 相杵는 서로가 노래하고 소리하면서 무거운 방아를 찧는 것을 말한다. ‘상저가’는 현전하는 고려가요 수록문헌 가운데 유일하게『시용향악보』에만 실려 있으며, 다른 고려가요들과는 달리 짧은 넉 줄로서 끝난다는 점, 그리고 내용이 소박 ․ 간단하며 주제가 ‘남녀상열지사’라는 고려가요 전반의 성격에서 상당히 벗어나 있다는 점 등의 이유로 활발한 연구가 이루어지지 못했던 작품이다. 다시 말하면, 고려가요의 일반적 특징으로부터 일탈하고 작품 수준이 미흡하다는 사실 등이 ‘상저가’에 관한 본격적인 작품논의를 어렵게 하였다는 것이다.
고려가요에 대한 연구가 일정하게 진척된 현시점에서는 ‘상저가’에 관해서도 세심한 고찰과 검토가 필요할 것이다. 본고에서는 먼저 작품을 자세히 살펴본 후에, 논의의 쟁점이 되어온 상저가의 대악 관련 여부와 상저가의 형식, 주제 등을 살펴보도록 할 것이다.

Ⅱ. 작품 연구
1. 작품 이해
2. 논의의 쟁점
1) ‘대악’ 과의 관련 여부에 관하여
방아노래가 문헌상 최초로 나타나는 것은 백결선생(白結先生)의 대악(碓樂)이다. 따라서 이 노래를 신라 때 백결선생이 지었다는 대악(碓樂)과 관련시킬 수 있을지의 여부가 지금까지의 상저가에 대한 논의에서 줄곧 제기된 문제이다.
‘대악(碓樂)’은 『증보문헌비고』나 「동도악부」에 실려 있는데, 이 기록의 근거는 모두『삼국사기』에 있으므로『삼국사기』의 기록을 살펴보도록 하자.

참고 자료

박병채,『새로고친 고려가요의 어석연구』, 국학자료원, 1994.
김정주,『고려가요』, 조선대학교 출판부, 2002.
윤영옥,『한국의 고시가』, 문창사, 2001.
최용수,『고려가요연구』, 계명문화사, 1996.
백영 정병욱선생 10주기추모논문집 간행위원회,『한국 고전시가 작품론 1』, 집문당, 1992.
전규태,『고려가요』, 정음사, 1979.
양태순,『고려가요의 음악적 연구』, 이회문화사, 1997.
김무헌,『향가여요교육론』, 집문당, 1997.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