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고시가]만전춘별사

저작시기 2006.05 |등록일 2006.06.29 한글파일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1,100원

소개글

만전춘별사에 대한 전반적 논의와 연구를 조사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원문 및 해석
2. 논쟁에 따른 특징
3. 고려시대의 만전춘 별사와 조선시대의 만전춘사
4. 고려속요

Ⅲ. 결론

본문내용

Ⅰ. 서 론
<만전춘>은 그 가곡이나 가사에 대하여 매우 많은 논의를 불러일으킨 작품이다. <만전춘>의 ‘이어 가사’는 ‘별사’라는 꼬리를 달고 다행히도『악장가사』에 실려 있다. 그런데 ‘병와 이형상’ 은 『악학편고』에서, 이것을 “만전춘 오장 윤회찬(만전춘의 다섯장 은 윤회가 글을 지음”) 이라 하여 “아조속악”에 리어가사를 싣고 있으나, 이는 병와 이형상의 오해임을 쉽사리 알 수 있다. <만전춘>의 악보는 『세종실록』권146에 <봉황음>의 가사를 붙여 실려 있고, 가사 없이 『대악후보』에도 실려 있다.
장사훈은 <‘만전춘’ 형식고>라는 논문의 결론에서 “가. <만전춘>은 세종 때 처용가의 개찬가사인 <봉황음>을 그대로 가져다 썼으나, 별반 쓰이지 않은 듯하고, 성종 시대에도 여전히 기녀들에 의하여 그 원가(<만전춘>별사)가 불려졌으며, 가사를 고치자는 폐지론자보다 옛부터의 습성그대로 쓰자는 주장이 더 우세하였다. 마치 ‘여기 존폐’(여자기생을 남겨두는 일 과 없애는 일) 시비론의 예를 연상케 한다. ~ 마. 『대악후보』에 만전춘 가사는 없지마는 원곡으로 생각된다.” 고 하였다. 이로 보아 <만전춘>의 곡에 윤회의 <봉황음>가사를 얹어 노래 불렀음을 두고 ‘병와 이형상’은 <만전춘>을 윤회가 글을 지은 것으로 오해하게 된 것임을 알 수 있다.
우리 12조 에서는 만전춘(별사)의 유래, 원문과 그 해석 그리고 지금까지 있어왔던 만전춘(별사)의 논쟁들에 대하여 살펴보고자 한다.

Ⅱ. 본 론
2. 논쟁에 따른 특징
(1) <만전춘(별사)> 의 ‘별사(別詞)’ 의 의미에 대하여
- 이것이 ‘원사’인 것인지 vs 원래가사가 아닌 ‘또 다른 가사’를 의미하는 것인지 -
‘남녀의 애정을 주제로 한 고려 가요’ 인 <만전춘>은 그 표현이 너무 사실적이고 속된 표현이 많아, 조선시대에 들어와 국가 이념인 유교적 안목으로 보기에 매우 못마땅하여 ‘구악정리’의 일환으로 배척당하였다. 즉 조선시대에는 이러한 속된 가사를 ‘원사’ 로써 인정해 주지 않아서, <만전춘>의 곡에 이러한 속된 가사는 물러나게 되고, 새로운 <만전춘사>로써의 가사(고려의 <만전춘>곡에 <봉황음> 가사를 붙임)를 짓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

참고 자료

윤영옥 『한국의 고시가』 문창사 2001
『고려가요 연구의 현황과 전망』 성균관대학교 인문과학 연구소 집문당 1996
김광순 외 『국문학 개론』 새문사 2003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