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독일문화]독일의 교통수단

저작시기 2004.05 |등록일 2006.06.25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독일의 환경.

목차

교통수단: 자전거
자전거 길(좌)과 보도(우)
자전거 도로 표지판(좌)과 도로가 끝난다는 표지판(우)
교차로에서의 자전거 전용도로

본문내용

교통수단: 자전거

독일의 대중 교통 수단에는 무엇이 있을까? 버스, 전차 또는 지하철 그리고 기차가 일반적으로 출 퇴근이나 통학에 이용되는 교통수단이다. 물론 자동차의 종주국 독일답게 자동차가 가장 중요한 운송 수단이기도하다. 출 퇴근시에도 시장을 볼 때도 자동차가 없으면 무척이나 불편한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이 자동차는 대부분 어느 정도 거리가 있는 경우에 사용을 하지 일반적으로 근거리의 이동에서 일반인에게 가장 사랑받는 교통수단은 자전거라 생각한다.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자전거는 독일인에게 가장 사랑받는 이동수단이다. 대학 교수의 직업을 가진 사람도 집이 가까우면 자전거로 학교를 오가는 일이 그리 드문 일이 아니다. 좀 멀다 싶은 거리라도 자전거 이용이 더 편한 경우가 많아 많은 사람이 애용한다. 한마디로 자전거는 통학이나 출 퇴근 길 그리고 장을 볼 때나 여행을 할 때도 또한 맑은 날씨나 궂은 날이나 톡톡히 그 한 몫을 하니 정말 전천후 교통수단인 것 같다.
독일의 실 생활에서 자전거는 말이 자전거이지 사실 자동차 못지 않은 역할을 한다. 이러한 교통 수단 이외도 자전거 타기는 아주 중요한 스포츠이기도 하다. 매일 자전거를 타면서 최소한의 운동을 할 수 있으니 가까운 거리 이동에 자동차 보다는 여러모로 교통 수단 이상의 다양한 역할을 한다. 자전거가 일반 교통수단으로서 여가 활용의 수단으로서 독일인의 생활에서 얼마나 유용하게 이용되는지 아래에서 사진을 보면 잘 알 수 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