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작가의 의도,신현림]`세기말 블루스`에서 작가의 성 표현 의도.

저작시기 2006.04 |등록일 2006.06.0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신현림「세기말 블루스」에서 작가의 성 표현 의도를 논하시오.
를 주제로 작성한 글입니다.

본문내용

신현림의 시집 「세기말 블루스」를 통해 작가가 우리에게 던지는 메시지는 무엇인지 스스로 생각하게 됐다. 프롤로그에서는 작가 자신의 처해있는 상황을 적나라하게 묘사하였다. 그 중에서도 나는 특히 ‘오백원 대학생’이라는 시가 제일 맘에 들었다. ‘「500마일즈」를 부르며 회한에 젖어 나는 눈보라처럼 흩날렸네/비틀즈보다 조용필을 좋아했고/투쟁이란 말 끝에 꽹과히처럼 울리는 o음을 사랑했네/희망의 돌덩이 같은 「아침이슬」을 부르며 함께 돌을 던지고/.../제기랄, 바꿔져라, 바꿔져라,/부익부 빈익빈 세상이여/’ 이어란 구절을 통해 작가가 처해있는 상황을 여실히 보여줌과 동시에 그 이면에는 우리사회의 어두운 그림자를 자신의 상황에 맞게 우리들에게 알리려는 의도가 보여 다른 시에 비해 유독 관심이 갔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