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가전략]중국과 러시아의 전략적 Partnership의 한계

저작시기 2006.02 |등록일 2006.05.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3페이지 | 가격 2,500원

소개글

중국과 러시아의 전략적 Partnership의 한계

목차

머릿말
본문
결론

본문내용

머 리 말
19세기 이후로 러시아와 중국과의 관계는 경쟁과 상호의심과 오래된 문화적 차이에 의하여 좌우되었다. 1960년대 초의 중국과 러시아의 분열은 이념적 분열을 더했으며, 4,300km에 이르는 국경지대에 엄청난 군사력 증강을 가져오게 되었다. 이러한 긴장은 1989년 형식적인 관계 정상화와 냉전의 종식으로 인해 완화되었으나, 상호간의 불신이 끝났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거의 없다.


그러나 1991년 구 소련이 붕괴된 후 1년이 채 안되어 러시아는 새롭게 중국을 유혹하기 시작하였다. 1996년까지 두 국가는 공유하는 국내와 국제적 관심사에 근거하여 소위 `전략적 파트너십(Strategic Partnership)`이라는 새로운 관계를 모색하기 시작하였다. 정상회담이 이루어졌고, 광범위한 합동 연설이 있었으며, 신뢰를 쌓고 과거 중-러 국경에 대한 무기감축 협정을 포함하는 100개가 넘는 합의를 이끌어냈다. 2000년까지 상호무역을 200억 달러까지 늘리자는 계획이 전파되었다. 베이징과 모스크바는 이러한 새로운 파트너십을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의 새로운 안보 체제의 기초가 되는 것으로 주장하고, 결국에는 새로운 국제 질서를 정립하게 될 것이라고 하였다.


하지만 그러한 관계의 실체는 그와 같은 수사(修辭)와 같지 않았다. 동아시아 열강으로서의 중국의 상승은 러시아가 베이징의 장기적인 의도에 대하여 두려워하게 만들었다; 국경은 불안정했고, 상호불신은 높았으며 문화적 차이도 뚜렷하였다. 상호 무역은 불안정하고 결국에는 2000년까지 목표로 정한 바에 이르지 못할 것이다. 러시아는 국경선 합의에 대하여 반대하였다. 서로를 위한 공조보다는, 두 국가는 현실적으로 미국과 유럽의 자본과 외교에 대한 경쟁자들이었던 것이다.


그렇다면 중ㆍ러의 전략적 파트너십이란 무엇을 의미하는 것인가? 1990년대 후반의 쌍무적(bilateral) 관계는 중앙과 동아시아에서의 현상(現狀)에 미래의 도전이 될 수 있는 초기(初期)의 반(反)서방(anti-Western) 연합을 나타내는 것인가? 이러한 관계는 - 러시아에 의해 시도되는 - 계속되는 거대 열강으로서의 지위 하락에 맞서 위치를 거듭 주장하고 중국에 대한 유리한 무기 판매를 정당화하기 위한 문자 그대로 중요한 일면을 보여 주는 것인가? 아니면 이 전략적 파트너십은 양국이 중앙아시아와 동아시아에서의 안정에 필수적인 `정상적인` 관계(normal relationship)를 향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