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잡가]잡가의 모든 것

저작시기 2005.10 |등록일 2006.05.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2페이지 | 가격 1,800원

소개글

잡가의 명칭에서부터 문학사적 의의까지
많은 시간을 들여 정리한 자료입니다.
교수님께서도
정리를 잘했다고 칭찬해주신 자료이기도 하고요.

목차

< 서 론 >

< 본 론 >

1. 잡가의 범주 및 개념

2. 잡가의 명칭

3. 잡가의 발생과 전개, 소멸

4. 담당층과 향유층

5. 잡가의 특성과 내용

6. 문학사적 의의

< 결 론 >

< 참 고 문 헌>

본문내용

< 서 론 >

잡가는 다른 시가양식처럼 규격화되고 고정화된 개념이 아니다. 끊임없이 생성되면서 시시로 상황에 따라 변개되어온 가장 생동적이며 개방적인 서민문학의 한 양식이다. 이러한 잡가를 하나의 독립된 시가양식으로 볼 수 있느냐 하는 점은 계속 논의의 대상이 되어 왔으며 개별양식으로 독립성을 인정하는 경우에도 그 범위문제에 대하여는 논란의 여지를 남겨놓고 있다.

잡가는 민요, 가사, 사설시조, 판소리 등 다른 양식의 문학과 교류하고 혼합하여 그 가운데 생성된 노래로서 기존의 어느 양식에도 귀속시킬 수 없는 다양성을 포괄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잡가의 이러한 개방적이며 혼합적인 속성에서 우리는 조선조 말엽의 도시 하층민 특유의 복합적인 정서와 그 형상화를 발견할 수 있다.

본지는 그동안 논의되었던 잡가의 개념에 대해 살펴보고, 조원들 나름대로 잡가의 개념을 명징하게 좁혀보려고 노력하였다. 또한 잡가의 발생과 전개, 소멸. 담당층, 특징과 그 내용을 살펴보고 잡가의 문학사적 의의를 논해보았다.

먼저 잡가의 개념과 범주에 대해 살펴보자.



< 본 론 >

1. 잡가의 범주 및 개념

잡가는 조선 후기에 하층민에 속하던 직업적 소리패들이 놀이공간에서 부르던 유락(愉樂)적이고 유행가적인노래이다. 서민문화가 활성 되어 가던 일반적인 추세 속에서 하층신분에 속하는 직업적 소리꾼들이 활발하게 활동을 전개하였는데, 이들은 민속음악의 가락을 새롭게 변화시키고 가다듬으면서 민요, 시조, 가사, 판소리 등의 기존 문학양식의 노랫말을 그 가락 속에 받아들여 일정하게 변용하여 나갔다. 바로 이들에 의해 변용되어 일정한 양식성을 띠게 된 노래들을 일반적으로 잡가라고 칭하는 것이다. 이러한 노래들은 내용상으로 보아서는 동일한 연관을 찾기 어렵지만 일정한 음악과 연결되어짐으로써 하나의 양식으로 확립되어졌다. 그렇기 때문에 잡가는 일정한 통일적 원리에 바탕한 음악성이나 문화적 구조를 구유하고 있는 자족적인 양식이라기보다 여러 가지 다양한 기존의 음악 및 문학양식을 수용함으로써 이루어진, 다양성과 불균일성을 그 특색으로 하는 예술양식인 것이다.
이러한 잡다성을 가진 잡가를 놓고 어떠한 시각에서 그 개념을 잡고 자료를 선별하여 양식의 범주를 정하며 그 특색을 이해할 것인가 하는 문제는 그리 간단하지 않다.
실제에 있어서도 범주설정이나 개념문제에 대해 국악계와 문학계의 대립이 존재한다. 먼저 범주설정문제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다

참고 자료

이병기,「시조의 발생과 가곡과의 구분」,『진단학보』1호. (1934)
고정옥,『조선민요연구』, 수선사, (1949)
김사엽,『改稿 國文學史』, 정음사. (1954)
이능우,『入門을 爲한 國文學槪說』, 以文堂, (1955)
조윤제,『國文學槪說』, 東國文化社. (1955)
이병기,『국문학개론』,일지사. (1961)
장사훈,『국악개요』, 정연사. (1961)
이태극, 「歌辭 槪念의 再考와 장르考」,《국어국문학》 제27호, 국어국문학회. (1964)
임동권,『한국민요사』,집문당, (1964)
박성의,「韓國 詩歌文學史」,『韓國文化史大系』, 고려대민족문화연구소. (1967)
최강현, 「가사의 발생사적 연구」, 《새국어교육》18-20합병호, 한국국어교육학회. (1974)
이창배,『한국가창대계』, 홍인문화사. (1976)
김동욱, 『교합 가집』, 태학사. (1982)
김문기,「서민가사연구」, 경북대박사학위논문. (1982)
정재호,「잡가고」,『한국가사문학론』,집문당, (1982)
김문기, 『서민가사연구』, 형설출판사. (1983)
노미원,「1910년대 유행한 잡가의 한 고찰」, 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85)
이병기, 『국문학개론』, 일지사. (1985)
장사훈,『한국음악사』,世光音樂出版社. (1986)
하희정, 「잡가의 장르적 성격」이화여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1987)
이노형, 「한국 근대 대중가요의 역사적 전개과정 연구」, 서울대학교 박사학위논문. (1992)
김승찬 외 공저,『한국문학개론』, 삼지원. (1995)
김교봉․설성경,『근대전환기 시가연구』, 국학자료원. (1996)
윤덕진, 「가사집 『集歌』 해제」, 《열상고전연구》9, 열상고전연구회. (1996)
김동욱,『국문학사』일신사. (1997)
임형택,『19세기 문학예술의 성격, 그 인식상의 문제점』, 태학사. (1997)
고미숙,『18세기에서 20세기 초 한국 시가사의 구도』, 소명. (1998)
고정옥,『조선민요연구』, 동문선. (1998)
박애경,『조선후기 문학의 양상』이회문화사. (2001)
한영숙, 「잡가의 역사와 개념 규정」,『한국음악산고 9집』한양대학교 전통음악연구회. (2001)
박애경, 「잡가의 개념과 범주의 문제」, 《한국시가연구》13, 한국시가학회. (2002)
박태상 외 공저,『국문학개론』,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출판부. (2003)
최동안,「잡가연구」, 가톨릭대학교 박사논문, (2003)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