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현대소설]황순원의 나무들 비탈에 서다 에 관한 연구

저작시기 2006.01 |등록일 2006.05.2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6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겟음다

목차

서론
본론
Ⅱ. 비극적 모티브로서의 ‘유리’ 이미지

Ⅲ. ‘유리’에 의한 파멸의 양상
1. 병적 결벽성과 소영웅성
2. 죄의식과 도피의식

Ⅳ. 파멸의 확대와 극복의 양상
1. ‘유리’에 의한 파멸의 확대
2. ‘생명’을 통한 극복의지

Ⅴ. 결 론

본문내용

‘유리’라는 상징적 이미지는 6․25전쟁을 제시하는 모티브로 작품의 시대상황을 나타내는 장치이다. ‘유리’로부터 모든 비극이 시작되며, 수많은 젊은이들이 파멸로 치달을 수 밖에 없었던 현실을 암시하는 것이다. ‘유리’ 이미지로서 역사적, 사회적 배경으로서의 전쟁상황을 제시하여, 그 현실 속에서 살아가는 인물들이 느끼는 압박감과 긴장감 등을 ‘유리’ 이미지의 부각을 통해 나타냄으로써 사회성과 역사성이 내포되어 있음을 우회적으로 드러냈다.
‘유리의 파편’은 육체와 의식 속으로 오물오물 집요하게 파고 들어가 비극을 불러일으키고, 유리의 손길은 전쟁공간 속에서 지속적으로 여러 인물들에게 상처를 주는 숨겨진 파괴력으로 작용하게 된다.
‘유리’에 의한 파멸의 양상은 동호의 병적인 결벽성과 현태의 소영웅성, 현태와 선우상사의 죄의식과 도피의식으로 나타난다.

참고 자료

황순원, 「인간접목/나무들 비탈에 서다」,
다운로드 맨위로